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상사태 선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WHO의 경고 "우한폐렴, 몇주 내 남북서도 더 많이 나올 것"

    [단독] WHO의 경고 "우한폐렴, 몇주 내 남북서도 더 많이 나올 것" 유료

    ... [AP=연합뉴스] 한편 WHO는 23일 오전 3시(한국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가 '국제 공중보건 비상사태'(PHEIC)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발표한다. 22일(현지시간) 스위스 ... 소아마비ㆍ에볼라, 2016년 지카 바이러스 확산, 2018년부터 이어진 에볼라 유행 당시에도 비상사태 선포 결정을 내렸다. 일단 비상사태가 선언되면 WHO 회원국은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
  • [김동호의 직격인터뷰] 지금은 부동산 아니라 '규제 기득권층과 전쟁' 벌일 때

    [김동호의 직격인터뷰] 지금은 부동산 아니라 '규제 기득권층과 전쟁' 벌일 때 유료

    ... 부동산 투기와의 전쟁에 나선다고 했는데 그것도 중요하지만, 지금은 규제 기득권층과 전쟁을 선포해야 한다는 의미다. 이런 규제 기득권을 설득하는 데는 정부는 물론이고 모든 국민이 나서야 한다. ... 국제 정세도 불안해지고 있다. “이럴 때 정경분리를 기대하면 오판하게 된다. 정경분리는 비상사태가 생기면 의미가 없다. 특히 미국을 중심으로 일본을 포함해 동맹국·우방국간의 동맹 강화가 굉장히 ...
  • 역대 최대 산불, 미세먼지 7700까지 치솟아…“300 넘으면 일반인도 위험”

    역대 최대 산불, 미세먼지 7700까지 치솟아…“300 넘으면 일반인도 위험” 유료

    ... 밝혔다. NSW주와 맞닿은 빅토리아주에서도 지난 3일 산불이 다시 시작돼 미국 뉴욕 맨해튼 면적 크기인 60㎢ 규모의 대지를 태웠다. 지난 2일 NSW주에 이어 5일에는 빅토리아주도 비상사태선포했다. 산불의 직접적인 영향권에서 벗어나 있는 도시 지역에는 역대급 폭염이 찾아왔다. 시드니 서부 팬리스의 지난 4일 최고기온은 48.9도로 시드니에서 기온을 측정하기 시작한 1939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