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룩스 사령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브룩스 “2017년 한반도 전쟁 직전 상황, 미국인 수십만명 대피 검토”

    브룩스 “2017년 한반도 전쟁 직전 상황, 미국인 수십만명 대피 검토” 유료

    ... 한국과 일본에 체류 중인 미국인 수십만명을 조기에 대피시키는 계획을 검토했다고 빈센트 브룩스 전 한미연합사령관이 19일자 일본 아사히신문 인터뷰에서 밝혔다. 미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이뤄진 인터뷰에서 브룩스사령관은 “당시 복수의 미 정부 관계자들과 상원의원, 퇴역 장교들은 '전쟁이 시작되는 방향이라면 미국 시민들을 (한국으로부터) 내보낼 책임이 있다'고 주장했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비슷한 ...
  •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북한 해안포 사격도 그대로 넘어가면 핵 인질로 전락한다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북한 해안포 사격도 그대로 넘어가면 핵 인질로 전락한다 유료

    ... 부대의 사격 훈련을 한 차례 북한과 반대 방향으로 실시하는 것이다. 북한의 해안포 사격에 대해 비례성의 원칙(principle of proportionality)에 입각한 대응이다. 둘째, 브룩스 전 주한 미군 사령관이 주장했듯 내년 연합훈련 재개에 대비한 한·미 군 당국 간 협의를 시작하는 것이다. 북한의 도발이 반복된다면 연합훈련을 재개할 수 있다는 경고이자 정체된 북·미 핵 협상을 ...
  • 브룩스 “북, 포사격은 남북 군사합의 위반…내년 초 한·미훈련 재개해야”

    브룩스 “북, 포사격은 남북 군사합의 위반…내년 초 한·미훈련 재개해야” 유료

    브룩스 미국의 한반도 전문가들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시로 실시된 북한군의 황해남도 창린도 포 사격에 대해 '명백한 군사합의 위반'이라고 비판했다. 지난해 9·19 남북 군사합의 당시 ... 정신에 저촉된 행위였다면, 이번 해안포 포격은 직접적인 남북 군사합의 위반 사안이라는 의미다. 브룩스사령관은 “북한이 더는 남북 군사합의를 존중할 의사가 없다는 신호를 보인 것일 수 있다”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