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라질 대통령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재의 시시각각] 무히카에게 배워라

    [이정재의 시시각각] 무히카에게 배워라 유료

    이정재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호세 무히카 전 우루과이 대통령을 오늘 대한민국에 소환한다. 그는 떠날 때 더 박수받았다. 52%의 지지율로 당선됐지만, 퇴임 때 지지율은 65%였다. 하산길 ... 공격을 받을 때, 서해에서 국민이 북한군에 처형·소각될 때의 국민적 좌절과 실망감 앞에 문 대통령은 침묵했다. 둘째, 대통령궁을 흔쾌히 포기했다. 대선 공약도 아니었다. 노숙인들에게 을 ...
  •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방역 실패하고도 지지율 91% '코로나 독재' 완성한 막말왕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방역 실패하고도 지지율 91% '코로나 독재' 완성한 막말왕 유료

    ... 됐다.”(필리핀 드라살레 대학 홀리오 티한키 교수, 필스타 10월 6일자) 그중 단연 발군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다. 그는 누구보다 빨리, 강하게 '코로나 독재'를 완성했다. 인도의 나렌드라 모디 총리나 브라질의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저리가라였다. 포퓰리스트의 완성형이 '전체주의적 독재자'라면 두테르테야말로 그것에 가깝다. 애초 그의 코로나 ...
  • [배명복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트럼프 혼자만의 생각…한국은 덩달아 놀아난 꼴

    [배명복 대기자의 퍼스펙티브] 트럼프 혼자만의 생각…한국은 덩달아 놀아난 꼴 유료

    ... 성(城)은 파리에서 남서쪽으로 45㎞ 떨어진 랑부예 숲에 있다. 파리에서 멀지 않고 베르사유 과도 가까워 역대 프랑스 왕과 가족들이 사냥과 나들이 장소로 즐겨 찾았다. 지금은 프랑스 대통령 ... 현재의 국제정세를 반영하기 어렵다”며 한국·인도·호주·러시아를 초청 대상으로 언급했다. 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도 같은 얘기를 하면서 추가로 브라질을 언급하기도 했다. 회원국 확대 구상과 함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