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불펜투수 박치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믿을맨의 배신'…이영하·임정호, KS 흔드는 불펜 불안요소

    '믿을맨의 배신'…이영하·임정호, KS 흔드는 불펜 불안요소 유료

    ... 한국시리즈 2경기 등판에서 모두 실점했다. IS 포토 두산은 이영하의 부진이 뼈아프다. 시즌 막판 보직을 선발에서 마무리 투수로 전환한 이영하는 두산의 불펜의 핵심이다. KT와의 플레이오프(PO) 1차전에서 1⅔이닝 2피안타 무실점 승리투수. 2차전에선 1이닝 1탈삼진 무실점 세이브를 올렸다. 박치국·이승진과 함께 김태형 감독이 승부처에 낼 수 있는 카드였다. 그러나 ...
  • 매 경기 새 영웅 등장, 가을 강팀 두산의 저력

    매 경기 새 영웅 등장, 가을 강팀 두산의 저력 유료

    ...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구원등판한 박치국이 6회말 공을 던지고 있다. 고척=김민규 기자 4-1로 승리한 2차전에서는 불펜투수 홍건희와 박치국이 2이닝 이상 막아내며 승리를 이끌었다. 홍건희는 시즌 막판 컨디션 난조 탓에 열흘 이상 쉰 상태였다. 박치국도 기복이 컸다. 그러나 중요한 경기에서 반등했다. 김태형 감독은 "향후 불펜 운영에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둘의 ...
  • 사상 최강의 언더독 두산

    사상 최강의 언더독 두산 유료

    ... 선발투수 최원준을 2⅔이닝 만에 강판시켰다. "상대와 기 싸움이 전혀 되지 않았다"는 이유였다. 그는 이후 김민규, 박치국, 홍건희 등 정규시즌 막판에는 빙 상황에서 내세우지 않던 불펜 투수들을 차례로 투입했다. 상대의 허를 찌르는 투수 운영이었다. 김태형 감독은 4차전에서 더 빨리 움직였다. 선발투수 유희관이 3연속 안타를 맞고 흔들리자, 1회부터 김민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