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불가리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에디터 프리즘] 오너 '눈물의 사퇴'에도 싸늘한 여론

    [에디터 프리즘] 오너 '눈물의 사퇴'에도 싸늘한 여론 유료

    ... 풀이된다. 홍 회장은 2013년 남양유업 대리점 갑질 사태 사과 때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외손녀인 황하나 씨가 마약 투약으로 물의를 일으켰을 때도 사과문으로 대신했다. 이번에는 달랐다. 불가리스의 코로나19 억제 효과 발표 논란에 따른 불매운동,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고발과 경찰의 압수수색, 세종공장 영업정지, 장남의 회삿돈 유용 의혹 등의 위기가 겹치자 직접 대국민 사과에 나섰다. ...
  • [에디터 프리즘] 오너 '눈물의 사퇴'에도 싸늘한 여론

    [에디터 프리즘] 오너 '눈물의 사퇴'에도 싸늘한 여론 유료

    ... 풀이된다. 홍 회장은 2013년 남양유업 대리점 갑질 사태 사과 때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외손녀인 황하나 씨가 마약 투약으로 물의를 일으켰을 때도 사과문으로 대신했다. 이번에는 달랐다. 불가리스의 코로나19 억제 효과 발표 논란에 따른 불매운동,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고발과 경찰의 압수수색, 세종공장 영업정지, 장남의 회삿돈 유용 의혹 등의 위기가 겹치자 직접 대국민 사과에 나섰다. ...
  • '불가리스 파문'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결국 사퇴

    '불가리스 파문'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결국 사퇴 유료

    ... 회장직에서 물러나겠습니다. 또한 자식에게도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겠습니다.” 홍원식(71) 남양유업 회장이 결국 사퇴했다. 그는 4일 서울 강남구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의 '불가리스 사태'와 그간 수차례 불거졌던 각종 논란에 “모든 책임을 지겠다”며 사과했다. 홍 회장은 5분 남짓 사과문을 읽으며 두 차례 허리를 굽혔고 울먹이다 끝내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그의 사퇴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