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북 도발 비공개 논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재의 밀담] 정부, 방아쇠 당긴 북한에 침묵…허허실실 전술인가

    [이철재의 밀담] 정부, 방아쇠 당긴 한에 침묵…허허실실 전술인가 유료

    ... 협상을 돕는 차원을 벗어나 한의 눈치를 보고 있다는 생각마저 든다. 지난해 '발사체' 논란은 국방부 로키의 폐해를 보여준다. 한은 지난해 13차례 탄도미사일을 쐈다. 처음에 군 당국은 ... 격납고에 보관 중인 글로벌호크의 사진을 올려 국방부를 무안하게 만들었다. 국방부가 알아서 기니 한이 오히려 당혹해 한다는 해석이 나온다. 한이 도발하면 한국이 이에 반발해야 도발의 효과가 ...
  • 북 SLBM 도발 임박? 신포조선소서 수중사출장비 탐지

    SLBM 도발 임박? 신포조선소서 수중사출장비 탐지 유료

    서훈 국정원장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최근 논란이 된 김정은 한 국무위원장의 건강 이상설 등과 관련한 보고에 앞서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오종택 기자 국가정보원이 6일 한의 잠수함 건조기지인 함남 신포 조선소에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개발에 쓰이는 수중사출장비가 계속 식별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한이 잠수함에 ...
  • [사설] 글로벌호크 도착 비공개…군의 한 눈치 보기 그만해야 유료

    ...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의 한국 도착을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먼저 공개한 걸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해리스 대사는 글로벌호크가 국내에 들어온 지난 1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 ... 부연했다. 국방부는 “적절치 않다”고 난처해했다. 글로벌호크 도입은 국민 세금 1조원이 들어간 대 정찰사업이다. 국민이 마땅히 알아야 할 권리가 있다. 이 정찰기는 도발을 일삼는 한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