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북한군 피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민의 시선] 민주화 세력의 도박에 저당잡힌 미래

    [이정민의 시선] 민주화 세력의 도박에 저당잡힌 미래 유료

    ... 싶다”며 기어코 법무장관 자리를 꿰차는 '실력'을 보여줬다. 추미애 법무장관은 의혹투성이인 아들의 휴가 특혜 논란이 일자 오히려 야당과 언론을 공격하며 사과하라고 윽박질렀다. 자신은 무결점·무오류하다는 착각에 빠진 게 아니라면 있을 수 없는 교만한 행동이다. 차가운 바다에서 북한의 총격에 의해 우리 국민이 피살됐을 때 통수권자인 대통령이 “국민에 송구한 마음”이란 발언이 나오기까지 ...
  • [시론] 공무원 피살 사건의 진실, 바다에 감출 수 없다

    [시론] 공무원 피살 사건의 진실, 바다에 감출 수 없다 유료

    ... 사자명예훼손 감이다. 실종 다음 날인 22일 오후 3시30분 황해도 등산곶 인근 해상에서 북한 수산사업소 선박이 이씨를 발견해 북한군에 인계했다. 무궁화 10호 이탈 추정 시점으로부터 약 ... 우리 국민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어떤 조치를 했는지는 아직 알려진 게 없다. 다만 대통령은 피살 엿새 뒤인 9월28일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남북 간의 사통신선이 막혀 있는 현실을 ...
  • [사설] 외교안보정책 전반을 재검토할 때다 유료

    ... 입장문에는 새삼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다. 북한은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은 “남측에 우선적 책임이 있다”고 못을 박았다. 공무원 이씨가 북한 해역으로 표류해 간 것은 '불법 침입'이고, 북한 의 총격 행위는 '정상 근무 수행'이자 '자위적 조치'였다는 게 북한의 논리다. 아무런 위협이 되지 않는 비무장 상태의 민간인, 그것도 바다 위에서 표류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