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지소미아 연장하고 한미동맹 정상화하라 유료

    ... 합참의장이 제기하고, 우리 국민 사이에선 미군 전술핵 재배치와 핵무장론까지 나온다. 국민의 안보 불안 심리가 커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어제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51차 SCM에서 한 핵·미사일에 대비해 한·미·일 안보 협력을 지속하기로 뜻을 모은 것은 다행이다. 지금 한국과 미국 사이엔 방위비 분담금 대폭 증액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종료에다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
  • 정부의 '북 금강산 철거 최후통첩' 비공개, 눈치보기? 깊은 뜻?

    정부의 ' 금강산 철거 최후통첩' 비공개, 눈치보기? 깊은 뜻? 유료

    15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 출석한 김연철 통일부 장관(왼쪽)과 서호 차관. 임현동 기자 지난 7일 한 선원 2명 '강제 송환' 의혹을 받고 있는 정부가 이번엔 금강산 관광 시설 철거와 관련한 한의 '최후통첩'을 공개하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한 조선중앙통신은 15일 '금강산은 과 남의 공유물이 아니다'는 제목의 논평에서 “지난 11일 남조선 당국이 ...
  • 정부의 '북 금강산 철거 최후통첩' 비공개, 눈치보기? 깊은 뜻?

    정부의 ' 금강산 철거 최후통첩' 비공개, 눈치보기? 깊은 뜻? 유료

    15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 출석한 김연철 통일부 장관(왼쪽)과 서호 차관. 임현동 기자 지난 7일 한 선원 2명 '강제 송환' 의혹을 받고 있는 정부가 이번엔 금강산 관광 시설 철거와 관련한 한의 '최후통첩'을 공개하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한 조선중앙통신은 15일 '금강산은 과 남의 공유물이 아니다'는 제목의 논평에서 “지난 11일 남조선 당국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