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인 정경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법정서 쓰러진 정경심 아직 입원중…"재판 몇주만 미뤄달라"

    법정서 쓰러진 정경심 아직 입원중…"재판 몇주만 미뤄달라"

    지난 17일 법정에 출석하던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모습. 정 교수는 이날 법정에서 쓰러져 119에 실려갔다. [뉴스1]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24일로 ... 재판 연기를 요청했다. 건강상의 이유 때문이다. 정 교수 변호인단은 22일 정 교수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5-2부(임정엽 재판장)에 기일변경신청서를 제출하며 "정 교수가 아직 ...
  • 정경심, 퇴정하려다 쓰러져…"정신적·육체적 힘든 상황"

    정경심, 퇴정하려다 쓰러져…"정신적·육체적 힘든 상황"

    ...앵커] 자녀 입시 비리와 사모 펀드 의혹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어제(17일) 법정에서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변호인은 육체적 ... 정 교수 없이 이어졌습니다. 오효정 기자입니다. [기자] 재판을 받기 위해 법정에 들어서는 정경심 교수가 이마를 짚으며 어지러운 듯한 모습을 보입니다. 정 교수 재판에는 코링크PE 직원으로 ...
  • 정경심, 법정서 쓰러져…조국 "지병·재판에 심신 피폐"

    정경심, 법정서 쓰러져…조국 "지병·재판에 심신 피폐"

    [앵커] 입시 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기소된 정경심 동양대 교수, 조국 전 장관의 부인이죠. 오늘(17일) 재판 도중 건강에 이상을 호소하다가 쓰러졌다고요? [최종혁 반장] 오늘 법정에 출석을 했는데요. 정 교수 측 변호인에 따르면 "정 교수가 아침부터 몸이 아주 좋지 않다며, 구역질이 나올 것 같다고 한다"고 재판부에 호소를 했습니다. 재판부는 잠시 휴정한 ...
  • 조국 땐 가정적 상황에서, 추미애 땐 사실관계 따졌다는 권익위

    조국 땐 가정적 상황에서, 추미애 땐 사실관계 따졌다는 권익위

    ... 전 장관 관련이고, 올해는 추미애 장관 건이다. 원자료 일부를 그대로 발췌했다. 조 전 장관은 부인 정경심(58) 동양대 교수가, 추 장관은 아들 서모(27)씨가 각각 검찰수사를 받았다. ━ 이틀 연속 설명 나선 권익위 전·현 장관 모두 사적 이해관계자(부인, 아들)가 자신이 인사·지휘권을 가진 검찰에서 수사를 받았다는 점이 똑같다. 하지만 왜 직무 관련성,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땐 "이해충돌" 秋는 "아니다"···전현희 온뒤 바뀐 권익위

    조국땐 "이해충돌" 秋는 "아니다"···전현희 온뒤 바뀐 권익위 유료

    ... 지난해 10월 조국 전 장관과 관련해선 “직무 관련성이 있을 수 있다”(국민의당 이태규 의원 답변자료)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차이점이라면 추 장관은 아들 서모(27)씨가, 조 전 장관은 부인 정경심(58) 동양대 교수가 수사 대상자라는 정도다. 권익위는 지난 7일 법무부·검찰청에 공문을 보내 ▶검찰청법 8조에 따른 법무부 장관의 지휘권 행사여부 ▶법무부 장관 아들 사건을 ...
  • [사설] “추 장관과 아들 수사 직무 관련성 없다”는 권익위의 궤변 유료

    ... 받았는지 등을 묻는 공문을 발송했다. 이에 대해 검찰청은 수사지휘와 보고 청취가 없었다고 부인했지만, 법무부는 무성의하게도 답변조차 하지 않았다. 그런데도 권익위는 검찰청 답변만을 근거로 ... 결론내렸다. 전현희 권익위원장의 전임자인 박은정 위원장은 지난해 조국 전 장관과 그의 배우자(정경심)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 “이해충돌의 소지가 있다”고 유권해석했다. 박은정·전현희 모두 문재인 ...
  • 아들 대학원 발표 일주일 전, 조국 가족 단톡엔 '합격 축하'

    아들 대학원 발표 일주일 전, 조국 가족 단톡엔 '합격 축하' 유료

    정경심. [뉴시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부인 정경심(58) 교수가 아들의 대학원 합격 사실을 공식 발표 일주일 전에 미리 통보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23일 열린 최강욱(52) 열린민주당 대표의 재판에서다. 최 대표는 자신의 로펌에서 조 전 장관의 아들 조모(24)씨가 인턴 활동을 했다는 허위확인서를 작성해 대학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