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용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이프 트렌드&] 하회마을 구경하고 찜닭 먹고 … 눈과 입이 즐거운 안동 여행

    [라이프 트렌드&] 하회마을 구경하고 찜닭 먹고 … 눈과 입이 즐거운 안동 여행 유료

    ... 관광지로, 안동을 넘어 인류의 문화유산으로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지니고 있음을 인정받은 것이다. 또 '하회별신굿탈놀이'와 선비들의 풍류놀이였던 '선유줄불놀이'가 전승되고 있다. 선유줄불놀이가 행해지는 부용대와 만송정(萬松亭)숲처럼 아름다운 경관도 있다. 하회라는 이름은 낙동강이 'S'자 모양으로 마을을 감싸 안고 흐르는 데서 유래됐는데, 부용대에 오르면 그 아름다운 풍광을 한눈에 볼 수 있다. ...
  • [라이프 트렌드&] 하회마을 구경하고 찜닭 먹고 … 눈과 입이 즐거운 안동 여행

    [라이프 트렌드&] 하회마을 구경하고 찜닭 먹고 … 눈과 입이 즐거운 안동 여행 유료

    ... 관광지로, 안동을 넘어 인류의 문화유산으로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지니고 있음을 인정받은 것이다. 또 '하회별신굿탈놀이'와 선비들의 풍류놀이였던 '선유줄불놀이'가 전승되고 있다. 선유줄불놀이가 행해지는 부용대와 만송정(萬松亭)숲처럼 아름다운 경관도 있다. 하회라는 이름은 낙동강이 'S'자 모양으로 마을을 감싸 안고 흐르는 데서 유래됐는데, 부용대에 오르면 그 아름다운 풍광을 한눈에 볼 수 있다. ...
  • 하회마을에서 펼쳐진 양반의 불꽃놀이

    하회마을에서 펼쳐진 양반의 불꽃놀이 유료

    선유줄불놀이 “낙화야!” 지난달 31일 오후 10시 경북 안동 하회마을. 만송정 솔숲에 모인 수천 명이 “낙화야!”를 외치자 낙동강 건너 부용대에서 시뻘건 불덩어리가 떨어졌다. 동시에 만송정과 부용대를 이은 줄에서 불꽃 수만 개가 비처럼 타 내려갔고, 낙동강에는 '달걀불'이라 불리는 연등이 떠내려갔다. 조선 양반의 대표 레저 선유줄불놀이(사진)가 재현된 찰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