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사장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구속 상태서 사장·전무직 유지…회사차로 법원 오가기도

    구속 상태서 사장·전무직 유지…회사차로 법원 오가기도

    ... 사장 지위는 유지하고 있습니다. 4명 모두 노조 방해 사건 때와 비교해서는 모두 승진했습니다. [앵커] 그런데 5명 중에 2명은 얼굴에 모자이크를 했는데요. 뭐 어떤 기준입니까? [기자] 부사장급까지는 얼굴과 실명을 공개하고 전무급부터는 익명으로 처리를 하고 있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구속된 상태에서는 사실 업무를 하기가 어렵잖아요. 그런데 자리를 유지하고 있는 겁니까? [기자] ...
  • '5년뒤 CEO 될 준비하시죠'…삼성전자 독특한 임원 육성법

    '5년뒤 CEO 될 준비하시죠'…삼성전자 독특한 임원 육성법

    ... 때마다 외압 논란이 적지 않았던 KT와 포스코 역시 CEO 승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KT는 2017년부터 이사회를 중심으로 CEO 승계 프로세스를 운영한다. 이사회 내 지배구조위원회가 부사장급 이상 임원 중에서 후보군을 뽑고, 사외에선 외부 공모나 전문기관의 추천을 통해 후보군을 선발한다. 지난해 4월부터는 '차기 CEO 선임 프로세스'에 따라 사내 후보자군을 대상으로 매월 한 차례씩 ...
  •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 삼성전자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1분기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사장급은 김현석 CE(가전)부문장, 고동진 IM(모바일)부문장 등 14명이다. 사장급 중 최연소는 노태문(52) 무선사업부장이었다. 부사장급 60명은 52~60세였다. 이들 중 최연소는 이돈태(52) 디자인경영센터장이다. 전무는 119명, 상무는 441명이다. 상무급 또는 전무급 대우를 받은 연구위원과 전문위원은 각각 301명과 113명이다. ...
  • LG화학 "유가족에 가능한 모든 지원 보장" 인도 사고 대책 발표

    LG화학 "유가족에 가능한 모든 지원 보장" 인도 사고 대책 발표

    ... “앞으로도 의료 및 생활용품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라고도 덧붙였다. 이에 앞서 LG화학은 지난 13일 인도 공장 가스 누출 사고 수습 지원을 위한 현장 지원단을 파견했다. 부사장급 단장을 앞세워 생산 및 환경 안전 엔지니어 8명으로 지원단을 꾸렸다. LG화학의 인도 자회사인 LG폴리머스는 이날 ▶유가족 및 피해자들을 위해 정부 기관과 협의해 가능한 모든 지원을 보장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유료

    ... 삼성전자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1분기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사장급은 김현석 CE(가전)부문장, 고동진 IM(모바일)부문장 등 14명이다. 사장급 중 최연소는 노태문(52) 무선사업부장이었다. 부사장급 60명은 52~60세였다. 이들 중 최연소는 이돈태(52) 디자인경영센터장이다. 전무는 119명, 상무는 441명이다. 상무급 또는 전무급 대우를 받은 연구위원과 전문위원은 각각 301명과 113명이다. ...
  •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삼성전자 임원 10명 중 넷이 40대 유료

    ... 삼성전자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1분기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사장급은 김현석 CE(가전)부문장, 고동진 IM(모바일)부문장 등 14명이다. 사장급 중 최연소는 노태문(52) 무선사업부장이었다. 부사장급 60명은 52~60세였다. 이들 중 최연소는 이돈태(52) 디자인경영센터장이다. 전무는 119명, 상무는 441명이다. 상무급 또는 전무급 대우를 받은 연구위원과 전문위원은 각각 301명과 113명이다. ...
  • [현장에서] '관제 기부'에 속상한 대기업 임원들 “돈 받아 아동시설 돕고픈데”

    [현장에서] '관제 기부'에 속상한 대기업 임원들 “돈 받아 아동시설 돕고픈데” 유료

    ... 방침이니, 긴급재난기부금 기부에 동참해 달라”는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한다. “삼성과 현대자동차 등 5대 그룹이 비슷한 방식으로 기부할 것”이라고도 했다고 한다. 실제 최근 5대 그룹의 부사장급 관계자들이 모이는 조찬모임에서 관련 논의가 있었다고 한다. 하지만, 이 자리에서도 의견이 엇갈려 별다른 결론을 내지는 못했다. 익명을 원한 재계 고위 관계자는 “그룹마다 입장이 다를 뿐 아니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