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동자세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돈한테 빌려 집 사” 대충 답하면, 사돈에 팔촌까지 털려

    “사돈한테 빌려 집 사” 대충 답하면, 사돈에 팔촌까지 털려 유료

    ... 허위로 신고하면 최대 3000만원의 과태료를 물어야 한다. 국토교통부는 최근 이런 내용의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련한 법률' 시행령·시행규칙을 입법 예고했다. 명확한 자금 출처 없이 집을 ... 자금조달계획서 조사 과정에서 불법 증여 사례 등이 적잖이 적발된 만큼 탈법 소지가 많은 부분에 대해 자세하게 소명하도록 한 것”이라고 말했다. 투기과열지구에서 9억원 이상 주택을 살 때는 '증빙 서류'까지 ...
  • “사돈한테 빌려 집 사” 대충 답하면, 사돈에 팔촌까지 털려

    “사돈한테 빌려 집 사” 대충 답하면, 사돈에 팔촌까지 털려 유료

    ... 허위로 신고하면 최대 3000만원의 과태료를 물어야 한다. 국토교통부는 최근 이런 내용의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련한 법률' 시행령·시행규칙을 입법 예고했다. 명확한 자금 출처 없이 집을 ... 자금조달계획서 조사 과정에서 불법 증여 사례 등이 적잖이 적발된 만큼 탈법 소지가 많은 부분에 대해 자세하게 소명하도록 한 것”이라고 말했다. 투기과열지구에서 9억원 이상 주택을 살 때는 '증빙 서류'까지 ...
  • 여당 심판론 vs 야당 심판론…결국 인물 경쟁력이 표심 가른다

    여당 심판론 vs 야당 심판론…결국 인물 경쟁력이 표심 가른다 유료

    ... 신진인사 영입으로 지지층을 결집시켰다. 불출마 예정인 한 의원은 “여야의 극한 대립에 질려 부동층이 극대화된 상태여서 언제든 대형 이슈에 표심이 급변할 수 있다”면서도 “지금 이대로라면 비례나 ... 성과를 낼 것”이라고 전망했다. 임장혁·하준호 기자 im.janghyuk@joongang.co.kr ※자세한 여론조사 결과는 각 기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