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달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세계유산·국립공원 없어도…5년새 여행자 7배 뛴 목포

    [현장에서] 세계유산·국립공원 없어도…5년새 여행자 7배 뛴 목포 유료

    ... 마케팅을 전담한다. '목포 5미(味)'는 '목포 9미'로 확장됐고 '목포 12미'도 추진되고 있다. 목포시가 가격을 관리하는 '목포으뜸맛집'도 125곳 있다. 민어가 언제부터 전국구 복달임 음식이 됐을까. 불과 몇 년 사이다. 현재 목포 민어의 거리 손님의 80% 이상이 관광객이다. ◆2019년 목포에서 있었던 일 =“근대문화거리 사업은 군� “근대문화거리 사업은 군산보다 ...
  • 산에 풀어 6개월 키운 토종닭 … 쫄깃한 살, 시원한 국물

    산에 풀어 6개월 키운 토종닭 … 쫄깃한 살, 시원한 국물 유료

    ... 월복(越伏)이라 더위가 길어지는 듯하다. 삼복더위라 하지 않던가. '삼복 때는 입술에 붙은 밥알도 무겁다'는 속담이 있다. 더위에 지쳐 기력이 쇠했다는 말이다. 그래서 보양식을 해 먹는 복달임 풍속이 생겼다. 소?개?닭의 고깃국을 주로 끓여 먹었다. 옛 기록에는 개장국이 많이 나오지만, 반려견이 늘어난 요즘에는 대부분 닭을 먹는다. 무더위가 극성을 부리던 지난달 20일, 가축 ...
  • 산에 풀어 6개월 키운 토종닭 … 쫄깃한 살, 시원한 국물

    산에 풀어 6개월 키운 토종닭 … 쫄깃한 살, 시원한 국물 유료

    ... 월복(越伏)이라 더위가 길어지는 듯하다. 삼복더위라 하지 않던가. '삼복 때는 입술에 붙은 밥알도 무겁다'는 속담이 있다. 더위에 지쳐 기력이 쇠했다는 말이다. 그래서 보양식을 해 먹는 복달임 풍속이 생겼다. 소?개?닭의 고깃국을 주로 끓여 먹었다. 옛 기록에는 개장국이 많이 나오지만, 반려견이 늘어난 요즘에는 대부분 닭을 먹는다. 무더위가 극성을 부리던 지난달 20일, 가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