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버저비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다빈, 짜릿한 '버저비터 발차기'…태권도 첫 결승행

    이다빈, 짜릿한 '버저비터 발차기'…태권도 첫 결승행

    [앵커] 도쿄 올림픽엔 이런 드라마도 펼쳐졌습니다. 농구로 따지면 종료와 함께 터진 버저비터라고 하겠죠. 다 졌다고 생각한 순간, 우리 태권도 이다빈 선수의 발차기가 터졌습니다. 잠시 뒤에는 결승전에 나섭니다. 정재우 기자입니다. [기자] 남은 경기 시간은 3초, 세계 1위인 영국의 워크든은 이겼다고 생각했습니다. 22대24로 두점이나 뒤진 상황, 이다빈은 ...
  • 태권도 이다빈 기적의 '버저비터 발차기'로 결승행

    태권도 이다빈 기적의 '버저비터 발차기'로 결승행

    ... 두 선수는 3라운드부터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줄곧 앞서던 이다빈은 경기 종료 3초 남겨둔 상황에서 22-24로 역전을 허용했다. 패색이 짙었다. 이다빈은 포기하지 않았다. 종료 버저가 울리기 1초 전에 기적 같은 발차기로 상대 머리를 명중했다. 3점을 올리며 승부를 뒤집었다. 이다빈은 이날 오후 9시 30분 한국 태권도 첫 금메달에 도전한다. 이날 전까지 한국 태권도는 ...
  • 이다빈, 기적의 '버저비터 발차기'…태권도 첫 金 보인다

    이다빈, 기적의 '버저비터 발차기'…태권도 첫 金 보인다

    ... 두 선수는 3라운드부터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줄곧 앞서던 이다빈은 경기 종료 3초 남겨둔 상황에서 22-24로 역전을 허용했다. 패색이 짙었다. 이다빈은 포기하지 않았다. 종료 버저가 울리기 1초 전에 기적 같은 발차기로 상대 머리를 명중했다. 3점을 올리며 승부를 뒤집었다. 이다빈은 이날 오후 9시 30분 한국 태권도 첫 금메달에 도전한다. 이날 전까지 한국 태권도는 ...
  • "동국이가 아직 전북 현대는 죽지 않았다네요"

    "동국이가 아직 전북 현대는 죽지 않았다네요"

    ... 밖에서는 욕 먹어도 되지만, 내부에서 욕 먹으면 안된다. 화난다고 선수들한테 풀면 안된다. 능력 있는 선수들이기 때문에 기다려주면 잘할거라고 믿었다”고 했다. 전북은 인천전에서 쿠니모토의 버저비터 골로 극적으로 비겼다. 6일 성남전에서는 구스타보의 4골을 앞세워 5-1로 이겼다. 쿠니모토와 구스타보 둘 다 김 감독 방을 찾아왔다. 쿠니모토는 양주전이 끝난 뒤 “축구를 시작한 초심으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슛 도사 커리 넘은 킹 제임스

    슛 도사 커리 넘은 킹 제임스 유료

    ... 골든스테이트는 9위-10위 대결 승자인 멤피스 그리즐리스와 남은 한장의 PO행 티켓을 놓고 22일 맞대결한다. 명승부였다. 2쿼터까지 제임스는 슛 난조에 시달렸다. 반면 커리는 2쿼터 종료 직전, 버저비터 스텝백 3점슛을 터트리며 55-42 리드를 이끌었다. 3쿼터부터 제임스가 곳곳에 패스를 찔러주고 득점을 올렸다. 앤서니 데이비스(레이커스)까지 살아나며 경기 흐름이 접전으로 바뀌었다. 제임스는 ...
  • 슛 도사 커리 넘은 킹 제임스

    슛 도사 커리 넘은 킹 제임스 유료

    ... 골든스테이트는 9위-10위 대결 승자인 멤피스 그리즐리스와 남은 한장의 PO행 티켓을 놓고 22일 맞대결한다. 명승부였다. 2쿼터까지 제임스는 슛 난조에 시달렸다. 반면 커리는 2쿼터 종료 직전, 버저비터 스텝백 3점슛을 터트리며 55-42 리드를 이끌었다. 3쿼터부터 제임스가 곳곳에 패스를 찔러주고 득점을 올렸다. 앤서니 데이비스(레이커스)까지 살아나며 경기 흐름이 접전으로 바뀌었다. 제임스는 ...
  • 프로농구 '랜선 올스타' kt 독식…3점 양홍석, 덩크 김영환

    프로농구 '랜선 올스타' kt 독식…3점 양홍석, 덩크 김영환 유료

    ... 대상으로 팬들이 SNS 투표에 참여해 수상자를 정했다. 3점 슛 콘테스트에서는 양홍석이 지난해 10월 25일 서울 SK와의 경기에서 종료 0.6초 전 터뜨린 연장으로 가는 극적인 동점 버저비터가 총 872표 중 가장 많은 191표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지난해 11월 19일 원주 DB의 나카무라 타이치가 kt를 상대로 넣은 24m 버저비터(160표)였다. 김영환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