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버닝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버닝썬 후폭풍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우리들병원과 소송 신혜선 "하명수사, 내가 겪은 일과 비슷"

    우리들병원과 소송 신혜선 "하명수사, 내가 겪은 일과 비슷" 유료

    ... 신혜선(63)씨는 이렇게 말하며 문재인 정부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신씨는 원래 '친여' 성향의 사업가였다. 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양정철 민주연구원장 등 민주당 인사들과 친분이 두터웠고, 버닝썬 사건에서 '경찰총장'으로 알려진 윤규근 총경은 '막내'라고 막역하게 부를 정도였다. 신씨가 운영하던 레스토랑은 친문(친문재인)계 회동 장소로도 많이 쓰였다. 또 신씨는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
  • 김기현 첩보·유재수·드루킹…의혹만 나오면 거론되는 백원우

    김기현 첩보·유재수·드루킹…의혹만 나오면 거론되는 백원우 유료

    ... 춘추관에서 국가정보원·검찰·경찰 등 권력기관 개혁 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오른쪽 둘째부터 당시 민정비서관이던 백원우 민주연구원 부원장,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중앙포토] 드루킹 사건, 버닝썬 사건,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 울산시장 하명수사 의혹. 문재인 정부의 권력형 의혹들로, 여기에 공통적으로 등장하는 인물이 있다. 백원우(53) 전 민정비서관이다.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 ...
  • 모든 정보 집결 민정수석실…친노·친문 '우리 식구'로 채웠다

    모든 정보 집결 민정수석실…친노·친문 '우리 식구'로 채웠다 유료

    ... 보고받은 것을 “정치 사찰”로 보고 있다. 백 전 비서관은 노무현 정부에서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으로 근무했다. 당시 민정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이다. 또 연예인 마약 범죄와 연결된 '버닝썬 사건' 당시 대가를 받고 수사정보를 흘려준 의혹을 받는 윤규근 총경도 노무현 정부에 이어 2017년 7월부터 지난해 7월까지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행정관)돼 조국 수석과 손발을 맞췄다. 27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