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백승호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백승호
(白昇昊 )
출생년도 1961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법무법인이우스 대표변호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벤투 감독 보고 있나, 유럽파 시즌 초부터 날았다

    벤투 감독 보고 있나, 유럽파 시즌 초부터 날았다 유료

    ... 책임지는 권창훈(26·프라이부르크·1부)도 골 맛을 봤다. 권창훈은 이날 발트호프 만하임(3부) 원정경기에서 전반 19분 선제골을 넣었다. 프라이부르크는 2-1로 이겼다. '차세대 중원 사령관' 백승호(23·다름슈타트·2부)는 마그데부르크(3부) 원정경기에서 팀의 두 번째 골에 힘을 보탰다. 팀은 3-2로 승리했다. 이에 앞서 13일에는 황희찬(24)이 RB라이프치히(1부) 데뷔전이었던 ...
  • 벤투 감독 보고 있나, 유럽파 시즌 초부터 날았다

    벤투 감독 보고 있나, 유럽파 시즌 초부터 날았다 유료

    ... 책임지는 권창훈(26·프라이부르크·1부)도 골 맛을 봤다. 권창훈은 이날 발트호프 만하임(3부) 원정경기에서 전반 19분 선제골을 넣었다. 프라이부르크는 2-1로 이겼다. '차세대 중원 사령관' 백승호(23·다름슈타트·2부)는 마그데부르크(3부) 원정경기에서 팀의 두 번째 골에 힘을 보탰다. 팀은 3-2로 승리했다. 이에 앞서 13일에는 황희찬(24)이 RB라이프치히(1부) 데뷔전이었던 ...
  • [제약CEO] 대원제약 최태홍의 숙제…'가족기업에서 중견 제약사로'

    [제약CEO] 대원제약 최태홍의 숙제…'가족기업에서 중견 제약사로' 유료

    대원제약 콜대원 1958년 문을 연 대원제약은 창업 이래 한 번도 적자를 낸 적이 없을 정도로 건실한 경영을 이어가고 있다. 오너가인 백승호 회장과 백승열 부회장이 '형제 경영' 하모니를 보여주고 있다. '가족 기업'이라는 이미지가 강했던 대원제약은 이제 글로벌 시장에서 '카나브의 성공'을 견인했던 최태홍 사장을 영입해 종합제약사로의 도약을 다짐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