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방통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랑방] 'MB 정무수석' 김효재 방통위원 추천

    [사랑방] 'MB 정무수석' 김효재 방통위원 추천 유료

    김효재 미래통합당이 이명박 정부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낸 김효재(사진) 전 한나라당 의원을 야당 몫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으로 추천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김현 전 민주통합당 의원을 추천했다. 두 사람은 30일 국회 본회의에서 표결 처리 절차를 거쳐 임명된다.
  • “50분 뉴스도 둘로 쪼개…지상파 유사 중간광고” 유료

    ... 쪼개 유사 중간광고(PCM)를 집어넣으려는 지상파 방송의 행태에 대해 28일 한국신문협회가 “편법 행위”라며 “방송통신위원회는 강력히 규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신문협회는 이날 방통위에 전달한 의견서에서 “갈수록 프로그램 쪼개기 횟수와 장르 제한이 무너져 PCM이 난립하는 실정”이라며 “장르도 예능·드라마를 벗어나 최근에는 뉴스보도 프로그램으로 확대되면서 공공의 재산인 전파를 ...
  • “호갱 막겠다” 폰 제조·이통사 지원금 따로 공시 재추진

    “호갱 막겠다” 폰 제조·이통사 지원금 따로 공시 재추진 유료

    ... 유통구조개선 협의회는 최근 단통법 개정안에 대한 최종 논의 내용으로 ▶가입유형에 따라 공시지원금의 합리적 차별 허용, ▶추가 지원금 폭 확대 ▶지원금 공시 주기 단축 등을 제시했다. 여기에 방통위는 제조사와 이통사 간 분리공시제도를 통해 소비자의 단말기 구매 비용과 요금 부담을 낮추겠다는 전략도 세웠다. 제조사와 이통사의 지원금을 따로따로 공시하면, 제조사는 단말기를 많이 팔기 위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