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방사성 오염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석포제련소 폐쇄' 목욕물 버리다 아이까지 버리는 꼴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석포제련소 폐쇄' 목욕물 버리다 아이까지 버리는 꼴 유료

    ... 들어 '천성산 살리기 운동' '부안 핵폐기장 백지화'(이상 노무현 정부 시대) '후쿠시마 방사성 누출 대응'(이명박 정부) 등은 너무 지나쳐서 모자라게 된 경우다. 환경과 문명은 조화를 이뤄야 ... 경북도는 환경부의 120일간 벌칙 요청이 지나치다는 판단이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석포제련소의 오염수가 기계적 결함에 의해 저장소 바깥으로 약간 흘러 나갔다가 신속한 조치로 다시 들어 왔다. 낙동강으로는 ...
  •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바다 방류나 수증기로 방출” 유료

    ... 갈등이 더욱 깊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이날 니혼게이자이신문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오염수를 두 가지 방식으로 처분할 계획이다. 현재 원전 오염수를 정화한 뒤 탱크에 저장 중인 '오염 ... 최종안에선 배제했다. 오염 처리수의 해양·대기 방출은 일본 국내에서도 이미 논란이 됐다. 원전 오염수는 정화시설(다핵종제거설비·ALPS)을 거쳐도 방사성 물질인 삼중수소(트리튬)는 걸러내지 못해서다. ...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엎지른 뒤 다시 주워 담는다고?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엎지른 뒤 다시 주워 담는다고? 유료

    강찬수 환경전문기자·논설위원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사고 현장에 쌓인 오염수를 바다에 방류하거나 하늘로 증발시키겠다는 의도를 드러내면서 국제적인 공분을 사고 있다. 하루 170㎥씩 쌓인 오염수가 115만㎥이나 돼 골칫거리임은 분명하다. 하지만 2011년 원전사고 때 누출된 방사성 물질이 동해까지 흘러든 게 확인된 만큼 다량의 오염수를 방류할 경우 문제가 없다고 누가 장담할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