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반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법무부 홈피 메인화면에 김어준…추미애식 홍보 또 구설

    법무부 홈피 메인화면에 김어준…추미애식 홍보 또 구설 유료

    ... 미국은 중국인 혹은 14일 이내 중국을 방문한 외국인의 입국을 전면 금지하고 있다. 추 장관이 동맹국인 미국의 중국인 입국제한 조치를 '정치적 행위'로 해석한 것을 두고 현 정부의 '친중·반미' 성향을 드러냈다는 지적과 함께 외교가에선 “중국 외교장관이나 할 수 있는 실언”이란 지적이 나왔다. 세종시의 한 정부 부처 대변인실 관계자는 “특정 언론사와 인터뷰를 하면 기자단에 공지를 ...
  • [박정호의 문화난장] 김수환 추기경이 미리 쓴 유서

    [박정호의 문화난장] 김수환 추기경이 미리 쓴 유서 유료

    ... 한다”고 화답했다. 때마침 다음 달 11일은 법정 스님의 입적 10주기다. 2004년 4월 제17대 총선 직후 열린 김 추기경의 '21세기 지도자상' 특강을 취재한 적이 있다. 촛불·반미시위 등을 싸고 일부 급진파 종교인의 공격을 받던 때였다. 당시 추기경은 자신의 색깔을 묻는 말에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약간 보수적”이라고 답했다. '굳은 보수(保守)'가 아닌 '바꿔 ...
  • [박보균 칼럼] 문재인 정권의 고약한 인내

    [박보균 칼럼] 문재인 정권의 고약한 인내 유료

    ... 노출된다. 위기의 속성은 폭로다. 괴질(怪疾)은 체제 내면을 들쑤신다. 권력의 실체가 드러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그렇게 작동한다. 문재인 정권의 정체성이 선명해졌다. 그 본색은 친중·반미다. 문 정권은 대륙으로 달려간다. 우한 폐렴은 창궐 중이다. 중국 내 사망자가 1100명을 넘었다(12일). 거대한 재앙이다. 중국의 민낯이 까발려졌다. 그 속은 통제와 억압으로 얽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