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탈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종부세 작년 2761억 안 내, 부과액의 9.5%

    종부세 작년 2761억 안 내, 부과액의 9.5% 유료

    ... 종부세 체납액이 100만원이라면 이 중 32만1000원을 받아냈다는 뜻이다. 체납 종부세의 수납률은 2015년(37.4%)보다 낮아졌다. 지난해 체납 국세의 수납률은 36.5%였다. 양 의원은 “국세청은 성실납세자가 상대적 박탈감을 느끼지 않도록 철저하게 종부세 체납을 관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세종=임성빈 기자 im.soungbin@joongang.co.kr
  • 부부 공동명의 1197만원, 1인 명의 463만원…종부세 '역차별'

    부부 공동명의 1197만원, 1인 명의 463만원…종부세 '역차별' 유료

    ... 공제를 받으면 종부세가 올해 530만원에서 내년 463만원으로 13% 줄어든다. 김종필 세무사는 “공시가격과 종부세율이 오르고 고령자·장기보유 공제가 확대되면서 배우자와 공동명의 주택 소유자의 박탈감이 커졌다”고 말했다. 1세대 1주택 종부세 차이.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부부 공동명의는 배우자 증여세 공제한도 상향, 여성의 경제적 지위 상승 등으로 늘어나는 추세다. ...
  • '6공' 때도 했는데…정치풍자 못하는 코미디 같은 상황

    '6공' 때도 했는데…정치풍자 못하는 코미디 같은 상황 유료

    ... 받아들인다는 이야기다. 개그우먼 김영희씨는 지난해 10월 팟캐스트 '육성사이다'에서 출연진들과 '금수저'를 주제로 농담을 주고받다가 “지금 어떤 느낌인지 아세요? 조국 딸 느낌 나요. 박탈감 느껴요”라고 말했다가 비난 여론에 밀려 결국 방송을 중단했다. 한 방송계 관계자는 “솔직히 부동산 실패와 고위공직자 다주택 보유, 조국 사태,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