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인국의 퍼스펙티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인국의 퍼스펙티브] 미·중이 자국 우선주의 고집하면 '킨들버거 함정' 빠진다

    [박인국의 퍼스펙티브] 미·중이 자국 우선주의 고집하면 '킨들버거 함정' 빠진다 유료

    ... 떠오르는 강대국 중국 간 군사적 충돌 가능성을 시사했다. 나이 교수는 미국은 중국의 부상을 너무 두려워할 때 생기는 투키디데스 함정도 경계해야 하지만, 동시에 중국이 글로벌 공공재를 제공하지 못하고 무임승차를 추구함으로써 1930년대의 킨들버거 함정에 빠지는 역사적 비극이 반복되는 것을 우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박인국 최종현학술원장·전 주유엔 대사
  • [김동호의 퍼스펙티브] 한·일 경제협력이 '양국 생존 위한 운명적 선택'이다

    [김동호의 퍼스펙티브] 한·일 경제협력이 '양국 생존 위한 운명적 선택'이다 유료

    ... 풀어야 한다는 견해가 지배적이었다. “북·미 대화가 깨지고 비핵화가 이뤄지지 않아 '블러디 노즈(Bloody Nose·코피)'로 가거나 한·일 핵무장으로 이어질 것인가”라는 사회자 질문(박인국 최종현학술원 원장)에 대한 응답이었다. 포럼에는 1000여명의 청중이 몰려들어 토론의 열기를 더했다. 토론자들의 관점과 논쟁을 소개한다. ▶에드윈 퓰너 헤리티지 재단 이사장 =한·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