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은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박은빈 "삶의 우선 순위는 연기, 연애·결혼 생각 없어"

    [인터뷰]박은빈 "삶의 우선 순위는 연기, 연애·결혼 생각 없어" 유료

    박은빈 2연속 흥행이다. 점점 드라마 흥행이 어려워지는 시기에 1년에 두 편, 그것도 같은 방송국에서 홈런과 안타를 날렸다. 박은빈은 올초 '스토브리그'와 최근 종영한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까지 완전히 다른 캐릭터지만 진정성을 넣으며 드라마 흥행을 이끌었다. 극중 바이올린을 위해 4수 끝에 음대에 입학한 늦깎이 학생을 연기했다. 어린 시절 바이올린을 배운 ...
  • 다수가 등 돌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반전 인기

    다수가 등 돌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반전 인기 유료

    ... 비교적 몸값이 덜 높은 배우들에게 제일 먼저 갔음에도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쉽지 않았다. 올 초 '스토브리그'로 전작의 부진에서 벗어나고 극중 프로야구 유일 여성 운영팀장을 연기한 박은빈과 '낭만닥터 김사부' 시리즈에서 성장하는 돌담병원 간호사를 연기한 김민재가 최종 캐스팅됐다. 캐스팅이 됐을 당시에도 '기대되는 조합'이라는 시선이 많았다. '결국 돌고 돌다 저 배우들이 ...
  • 조용한 열광 '브람스를 …' 그 뒤엔 음대 출신 작가

    조용한 열광 '브람스를 …' 그 뒤엔 음대 출신 작가 유료

    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에서 라벨의 '치간느'를 연주하는 박준영(김민재)과 악보를 넘겨주는 페이지터너를 맡은 채송아(박은빈). [사진 SBS] '디테일'의 힘. 최근 한국 드라마에서 부쩍 두드러진 요소다. 백마 탄 '실장님'과 미모의 '평범녀'가 벌이는 러브스토리, 출생의 비밀로 얽힌 '막장형' 전개 등은 옛말이다. 현실성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