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원수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박원수
(朴元洙 / Park,Won-Su)
출생년도 1956년
직업 교육인
소속기관 [現] 연성대학교 경영학부 e비즈니스경영과 부교수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대통령 '개인' 모욕은 국가모독죄가 될 수 없다

    [시론] 대통령 '개인' 모욕은 국가모독죄가 될 수 없다 유료

    류제화 여민합동법률사무소 대표변호사 정희 대통령의 유신 독재 시절이던 1975년 형법에 국가모독죄가 신설됐다. 대한민국이나 헌법에 의해 설치된 국가기관을 모욕하면 국가모독죄로 처벌받았다. 헌법에 의해 설치된 국가기관에는 대통령도 포함됐다. 그래서 국가모독죄를 국가원수모독죄라고도 불렀다. 서슬 퍼렇던 유신의 시대에 대통령은 개인이 아니라 곧 국가였다. 대통령 모욕은 ...
  • 세대분리 1년만에 청약 당첨…미친 집값이 만든 230만 K싱글

    세대분리 1년만에 청약 당첨…미친 집값이 만든 230만 K싱글 유료

    ... 7년 이내 무주택 세대구성원이다. 이들이 속한 세대 월평균 소득 합계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100% 이하라는 소득 기준도 충족해야 한다. A씨는 “집이 뭔지 ... yesok@joongang.co.kr 집에 대한 욕구가 커지면서 선호하는 주거 형태도 달라지고 있다. 성민 다방 사업마케팅본부 총괄이사는 “스세권(스타벅스 인근 지역), 맥세권(맥도날드 인근 지역) ...
  • [조강수의 직격인터뷰] 고하 할아버지 암살 트라우마가 평생 외길 걷게 했다

    [조강수의 직격인터뷰] 고하 할아버지 암살 트라우마가 평생 외길 걷게 했다 유료

    ... 그는 “ICC 소장을 하며 5대양 6대주를 오갔고 국왕·대통령·총리 등 100명 이상의 국가 원수급들과 회담을 했다”며 “직원이 1000여명인데 작은 국가의 원수 같은 역할이었다”고 말했다. 초대 재판관에 지명될 때 후보지원서도 안 냈다던데 사실인가. “그렇다. 수길 전 유엔대사가 후보로 천거했다. 법조인 자격이 있으면서 영어 소통이 원활해 후보감이라고 봤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