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성훈 기자

통합 검색 결과

이 기자를 찾으셨나요?

프로필 사진

박성훈 행정팀

댓글, 공감, 공유 많은 기사 2019.11.12 15:02 기준
사용자 몰입도가 높은 기사 2019.11.12 15:02 기준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실탄 발사에 분노 홍콩 시위대, 친중 남성 기름 붓고 불붙여

    실탄 발사에 분노 홍콩 시위대, 친중 남성 기름 붓고 불붙여 유료

    ... 경찰이 오토바이를 몰고 시위대로 돌진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경찰의 진압에 시위대는 돌 등을 던지며 맞서고 있다. 시위대가 지하철 안에 불을 지르기도 했다. 중국 당국은 시위대를 강력히 비난하고 나섰다. 중국의 홍콩 주재 연락판공실과 홍콩과기대는 “학원 폭력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발표했다. 전수진·박성훈 기자 chun.sujin@joongang.co.kr
  • 50원이 부른 칠레 APEC 취소, 미·중 무역합의도 꼬였다

    50원이 부른 칠레 APEC 취소, 미·중 무역합의도 꼬였다 유료

    ... 29일(현지시간) 시위대가 물대포 차량을 공격하고 있다. 세바스티안 피녜라 칠레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기자회견을 열고 11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와 12월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 정상회담만을 위해 남미까지 가는 것은 실익이 크지 않고, 추가로 다른 나라와의 정상회담을 조율하기엔 시간이 촉박하다. 박성훈·권호 기자 park.seonghun@joongang.co.kr
  • 미국 상원의원들 “한국 값진 동맹, 방위비 공개 압박 우려” 유료

    ... 대통령의 동맹 인식은 “오랜 세월에 걸쳐 만들어진 하나의 거대한 괴물이며, 한국은 대규모 착취국(a major abuser)이다. 중국과 한국은 우리를 모든 곳에서 벗겨 먹는다”는 트럼프의 표현 속에 담겨 있고, 이는 2020년 방위비분담금 협상에서 미국의 압박으로 고스란히 재연되고 있다. 박성훈·오원석 기자 park.seonghu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