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당 당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윤석열 '잠행' 속 국민의힘 차기 대권주자 놓고 고심

    윤석열 '잠행' 속 국민의힘 차기 대권주자 놓고 고심

    ... 경제부총리이자 기획재정부 장관이기도 한 이력 때문입니다. 이 때문에 국민의힘으로선 우리보단 민주당으로 가진 않겠느냔 얘기가 많이 나옵니다. 또 다른' 꿈틀이'로 이름을 올리는 ... JTBC 핫클릭 윤석열의 길어지는 '침묵과 잠행'...국힘서도 "합류 어려울 듯" '당권주자' 김웅, 김종인 사무실 방문…"가르침 받으러 왔다" 차기 당대표 '영남당' 논란 속 서진전략 ...
  • 차기 당대표 '영남당' 논란 속 서진전략 펴는 국민의힘

    차기 당대표 '영남당' 논란 속 서진전략 펴는 국민의힘

    ... 내놓기 했습니다. 그럼 구체적으로 누가 유력한 지 살펴보죠. 이미 윤곽은 드러나 있습니다. 당권주자, 4명만 나왔던 민주당의 2배, 8명이나 됩니다. 조해진· 홍문표 의원 이미 출마선언했고요. ... '여의도의 명당'으로 불리는 곳입니다. 바로 직전 사무실 주인공도 얼마 전, 민주당 대표로 당선된 송영길 의원입니다. 승리의 기운을 받겠다는 뜻일까요? 그 뒷 이야기는 이따 자리에 ...
  • 김영환 “송영길, 청와대와 원 팀? 국민 등지고 민심 멀어져”

    김영환 “송영길, 청와대와 원 팀? 국민 등지고 민심 멀어져”

    ...환 전 국회의원. 지난 2018년 8월 5일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 모습.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출신 김영환 전 국회의원이 송영길 민주당 대표를 향해 “(청와대와) 원 팀(one team)이 ... 정치에 있었다”며 “지난 20년 한국 정치에 새로운 개혁의 자리에 있었으나 개혁은커녕 권력과 당권에 빌붙어 잘못된 정치를 용인하고 침묵하고, 패권의 정치, 진영논리, 계파정치를 만든 주역이 ...
  • 민주당 대표에 계파색 옅은 '송영길'…친문 바뀔까?|뉴스 행간읽기

    민주당 대표에 계파색 옅은 '송영길'…친문 바뀔까?|뉴스 행간읽기

    ... 정리하는 정치팀 고승혁 기자입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당이자 대통령이 속한 여당이죠. 더불어민주당의 새 당 대표로 '송영길 의원'이 뽑혔습니다. 친문재인계 주류가 아닌 계파색이 ... "지지해준 당원들에 감사…변화 꾀하려는 의지의 표시" '비주류·86그룹 맏형' 송영길, 삼수 끝 당권…쇄신 과제는?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운동권 출신 86세대 첫 당대표

    운동권 출신 86세대 첫 당대표 유료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새 대표는 86그룹의 맏형 격이다. 1960년대에 태어나 80년대 대학에서 민주화 운동을 주도했던 86그룹이 처음으로 민주당 대표를 배출함으로써 명실상부한 파워엘리트 세력임을 각인시켰다. 송 대표의 당권 도전사는 '4수 만에 당선'으로 요약된다. 과거 당 대표 경선(2005, 2016, 2018년)에 세 차례나 출마했다가 쓴맛을 봤다. 그러나 ...
  • 문 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 29%

    문 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 29% 유료

    ... 한국갤럽이 지난달 27~29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한국갤럽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송승환 기자 song.seunghwan@joongang.co.kr 관련기사 야당 초선들의 힘, 결과 못 뒤집었지만 당권 구도 흔들어 민심보다 당심? 민주당 대표 경선, 강성 지지층 끌어안기 경쟁
  • 문 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 29%

    문 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 29% 유료

    ... 한국갤럽이 지난달 27~29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한국갤럽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송승환 기자 song.seunghwan@joongang.co.kr 관련기사 야당 초선들의 힘, 결과 못 뒤집었지만 당권 구도 흔들어 민심보다 당심? 민주당 대표 경선, 강성 지지층 끌어안기 경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