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정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재현의 시선] “청와대 선거 개입은 움직일 수 없는 사실”

    [박재현의 시선] “청와대 선거 개입은 움직일 수 없는 사실” 유료

    ... 자처하는 윤 총장에겐 눈감고 지나갈 수 없는 중요한 범죄 의혹이다. 수사가 진행되면서 청와대의 개입 행태가 구체화되고 있다. 임종석 비서실장이 나서 송철호 울산시장에게 출마를 권유하고, 민정실은 송 시장 경쟁자에게 자리를 보장하거나 약점으로 회유를 한 의심을 사고 있다. 송병기 울산부시장은 청와대에서 대책회의를 한 것으로 보이는 업무일지를 압수당했다. 조국 사건에 이어 연달아 유재수 ...
  • 한국당 “조국·백원우 등 여권 인사 20명 검찰에 고발”

    한국당 “조국·백원우 등 여권 인사 20명 검찰에 고발” 유료

    ... 경제부시장)가 청와대 A행정관에게 스마트폰 SNS를 통해 김기현 전 시장 및 측근에 대한 비리 의혹을 제보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행정관이 간단히 편집한 후 백원우 당시 민정비서관이 있던 민정실을 거쳐 반부패비서관실, 경찰 순으로 제보가 넘겨졌다고 했다. 경찰의 하명 수사 의혹을 제기 중인 한국당은 '강신명 사건'에 새삼 주목하는 분위기다. 이 사건은 강신명 전 경찰청장이 2016년 ...
  • 민정실 직원들 "고래고기 때문에 울산행? 노영민 해명은 거짓"

    민정실 직원들 "고래고기 때문에 울산행? 노영민 해명은 거짓" 유료

    지난 1일 검찰 수사관 A씨가 숨진 채 발견된 서울 서초동의 한 사무실. 검찰은 2일 이 사건과 관련해 서초경찰서를 압수수색하고 A씨의 휴대전화와 유서 등 유류품을 확보했다. [연합뉴스]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현 민주연구원 부원장) 휘하에서 행정관으로 근무했던 검찰 수사관이 숨진 채 발견되면서 소위 '백원우 특감반'에 대한 의혹도 커지고 있다.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