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래통합당 윤희숙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주당, 재난지원금 갑론을박…통합당 “꼭 필요한 곳에” 유료

    ... 후보들 주장은 엇갈렸고, 여야는 2차 재난지원금의 정책 개념을 놓고도 충돌했다. 25일 윤희숙 미래통합당 의원과 이재명 경기지사는 '구제론'과 '부양론'으로 맞섰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 원칙에 위반해 세금을 많이 낸 상위소득자를 배제하는 우를 범하지 말아야 한다”고 했다. 통합당은 '구제 목적의 선별 지급'이라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라디오 인터뷰에서 ...
  • 이주열 “올 성장률 -1%대 배제 못해”

    이주열 “올 성장률 -1%대 배제 못해” 유료

    ... 답했다. “올해 성장률이 -1%대까지 갈 수도 있다고 보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추경호 미래통합당 의원의 질문에 이 총재는 “조금 더 숫자를 점검할 필요가 있지만 그럴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 생각한다”고 말했다. “부동산만 보고 금리를 정하진 않겠다는 원칙을 지켜나갈 의지가 있느냐”는 윤희숙 미래통합당 의원의 질의에 대해 이 총재는 “집값 상승 우려가 있고, 장기적으로 거시에 영향을 ...
  • 부부 공동명의 1197만원, 1인 명의 463만원…종부세 '역차별'

    부부 공동명의 1197만원, 1인 명의 463만원…종부세 '역차별' 유료

    ... 부부 공동명의 1주택자의 종부세를 둘러싸고 논란이 커지고 있다. 단독명의와 달리 공동명의에선 고령자(60세 이상)와 장기보유자(5년 이상)에 대한 종부세 공제 혜택을 받지 못해서다. 윤희숙 의원(미래통합당)은 지난 20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서 “장기보유자나 고령자는 최대 80%의 세액 공제가 허용된다. 그런데 부부가 공동명의로 집을 한 채 갖고 있으면 세액공제가 박탈된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