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동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백선엽 장군 존경합니다” 펜스 부통령의 편지

    “백선엽 장군 존경합니다” 펜스 부통령의 편지 유료

    ... 서한(아래 사진)을 보낸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 [UPI=연합뉴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지난 27일 고(故) 백선엽 장군의 부인인 노인숙(96)여사에게 위로 서한을 보냈다고 한미동맹재단이 28일 밝혔다. 한미동맹재단이 노 여사의 허락을 받아 공개한 서한에 따르면 펜스 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미국 국민을 대표해 백선엽 장군의 별세에 깊은 애도와 함께 삼가 고인의 ...
  • 보수 62%는 “한·미동맹 강화” 진보 39%는 “독자외교 추진”

    보수 62%는 “한·미동맹 강화” 진보 39%는 “독자외교 추진” 유료

    ━ 2020 한국인 정체성 조사 한국인의 주변국에 대한 적대감은 국가별 차이가 있지만, 대체로 증가 추세를 보였다. 중국에 대한 적대감이 5년 사이 가장 큰 폭(16.1%→40.1%)으로 높아졌다. 2015년 조사에서는 한국인 절반(50%)이 우호적인 감정을 보인 것에 비해 2020년엔 한국인 5명 중 한 명꼴(20.4%)로 급감했다. 주변국에 대한 ...
  • 원전 놓고 인식차…보수 70% “필요” 진보 52% “축소” 유료

    ... 관련기사 한국인, 중국·미국에 적대감 강해졌다 “국제결혼가정 자녀는 한국인” 36%→17% 오히려 줄었다 20대 10명 중 7명 “북한은 우리 영토 아니다” 보수 62%는 “한·미동맹 강화” 진보 39%는 “독자외교 추진” 진영별 평가는 민주주의 성숙도를 두고도 달랐다. 보수의 긍정 평가가 5년 전에 비해 10.6%포인트 오른 71.4%인 데 비해 진보의 경우 33.9%포인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