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어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문어국+열무비빔밥+포도, 말복 더위 이겨내는 이달의 밥상

    [건강한 가족] 문어국+열무비빔밥+포도, 말복 더위 이겨내는 이달의 밥상 유료

    . "삼복지간(三伏之間)에는 입술에 붙은 밥알도 무겁다"는 옛말이 있다. 초복부터 말복까지 심한 더위에 몸의 기운이 약해져서 입술에 붙은 가벼운 밥알조차도 무겁게 느껴진다는 뜻이다. 무더위 속에서는 땀을 많이 흘리고 차가운 음료를 많이 마셔 체내 조절 기능이 떨어지게 된다. 식욕이 없고 무기력해지며 몸의 저항력도 급격히 낮아져 식중독이나 각종 질병에 걸리...
  • [건강한 가족] 문어국+열무비빔밥+포도, 말복 더위 이겨내는 이달의 밥상

    [건강한 가족] 문어국+열무비빔밥+포도, 말복 더위 이겨내는 이달의 밥상 유료

    . "삼복지간(三伏之間)에는 입술에 붙은 밥알도 무겁다"는 옛말이 있다. 초복부터 말복까지 심한 더위에 몸의 기운이 약해져서 입술에 붙은 가벼운 밥알조차도 무겁게 느껴진다는 뜻이다. 무더위 속에서는 땀을 많이 흘리고 차가운 음료를 많이 마셔 체내 조절 기능이 떨어지게 된다. 식욕이 없고 무기력해지며 몸의 저항력도 급격히 낮아져 식중독이나 각종 질병에 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