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역보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하경 칼럼] 문재인 대통령은 '시황제'의 노예가 돼도 좋은가

    [이하경 칼럼] 문재인 대통령은 '시황제'의 노예가 돼도 좋은가 유료

    ... 총부리를 겨눈 천안문 사태로 고립됐을 때 손길을 내밀어 국교를 맺은 나라다. 중국이 2001년 세계무역기구(WTO)에 가입하자 4년 만에 시장경제 지위를 부여했다. 미국·일본·EU는 아직도 거부하고 있다. 그런데도 북핵 위협에 맞서 사드를 들여왔다고 경제보복을 했다. 그런 나라와 운명을 함께할 수는 없다. 악마를 소환해도 역병은 소멸되지 않는다. 중국은 전근대적 ...
  • 기아차 감산 돌입…실물경제 발열 시작됐다

    기아차 감산 돌입…실물경제 발열 시작됐다 유료

    ... 열고 국내 대중 수출입 기업과 현지 진출 기업,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4000억원 규모의 무역금융을 지원하고, 물류·통관 등 수출 시 애로사항을 해소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가 중국인 '제한적 ... 중국인 입국자 규모로 환산하면 약 13조5000억원이다. 만약 중국인 관광객이 2017년 사드 보복 때처럼 절반으로 줄어든다면 단순 계산으로도 6조7500억원이 증발한다. 연간 국내총생산(GDP)의 ...
  • 기아차 감산 돌입…실물경제 발열 시작됐다

    기아차 감산 돌입…실물경제 발열 시작됐다 유료

    ... 열고 국내 대중 수출입 기업과 현지 진출 기업,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4000억원 규모의 무역금융을 지원하고, 물류·통관 등 수출 시 애로사항을 해소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가 중국인 '제한적 ... 중국인 입국자 규모로 환산하면 약 13조5000억원이다. 만약 중국인 관광객이 2017년 사드 보복 때처럼 절반으로 줄어든다면 단순 계산으로도 6조7500억원이 증발한다. 연간 국내총생산(GDP)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