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승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자 핸드볼, 한일전 완파...에이스 류은희 최다 득점

    여자 핸드볼, 한일전 완파...에이스 류은희 최다 득점 유료

    ... 득점을 성공시켰다. 한국은 리드를 지키며 3점 차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예선 1승2패를 기록하며 8강 진출 청신호를 켰다. 오는 31일 몬테네그로와 예선 4차전을 치른다. 일본전 우세도 이어갔다. 역대 전적은 23승1무3패. 2010년 아시아선수권 22-22 무승부 이후 일본전 15연승을 달렸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oongang.co.kr
  • [사진] 유로2020에 뜬 포용의 무지개

    [사진] 유로2020에 뜬 포용의 무지개 유료

    ... 하지만 유럽축구연맹(UEFA) 측은 “정치적 표현으로 비칠 우려가 있다”고 거부했다. 시의회는 시민단체 등과 손잡고 다양한 방식의 관중 참여형 이벤트로 전략을 수정했다. 양팀은 2-2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경기 전 “인종이나 성적 취향에 대한 차별과 혐오를 반대한다”고 했던 독일 레온 고레츠카(26·바이에른 뮌헨)가 1-2로 뒤진 후반 39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독일은 조 ...
  • 잉글랜드-독일, 벨기에-포르투갈...16강서 먼저 만난 우승 후보들

    잉글랜드-독일, 벨기에-포르투갈...16강서 먼저 만난 우승 후보들 유료

    ... 2020)에서 16강부터 빅매치가 성사됐다. 유로 2020에서 '죽음의 조'로 불렸던 F조의 최종전이 24일(한국시간) 열렸다. 포르투갈과 프랑스가 2-2로 비겼고, 독일과 헝가리 역시 2-2 무승부로 끝났다. 이로써 F조에서는 1위 프랑스(승점 5·1승 2무), 2위 독일(승점 4·1승 1무 1패)이 16강에 직행했다. 3위 포르투갈(승점 4·1승 1무 1패)까지 와일드카드로 16강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