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령왕릉 발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깨알 같은 파편 맞춰, 왕비의 금동신발 46년 만에 복원

    깨알 같은 파편 맞춰, 왕비의 금동신발 46년 만에 복원 유료

    ... 인문학자들이 자연과학적 현상에 무감했다. 돌로 만든 거면 영구불변할 것 같고. 그런 상황에서 무령왕릉에서 금제, 철제는 물론 부서지기 쉬운 목재 유물까지 우수수 나왔으니 부랴부랴 보존대책을 서두를 ... 2010년대 들어 국내 연구진도 추가 분석을 통해 이를 뒷받침했다. 왕비 신발은 1971년 발굴 당시 양쪽 모두 뒤꿈치가 부서진 채 발견됐다. [사진 국립문화재연구소] 무령왕릉 발굴 당시만 ...
  • “굵은 유물은 상자, 자잘한 건 포대에…거의 도굴 수준”

    “굵은 유물은 상자, 자잘한 건 포대에…거의 도굴 수준” 유료

    “시간에 쫓겨서 어처구니없는 실수를 저질렀습니다마는, 그런 최악의 발굴을 거쳐서 최선의 유적이 나왔다는 건 역사의 아이러니죠.” 1971년 무령왕릉 발굴의 역사적 현장에 있었던 지건길(78) ... 순간들”로 기억한다. 최근 서울 상암동 중앙일보에서 만났을 때 “한국 고고학사의 기념비적 발굴이지만 또 한편으로 두고두고 욕먹게 한 아픈 실패담”이라며 쓴웃음을 지었다. 설마 했는데, ...
  • 국보만 17점 '백제 블랙박스'…12시간 만에 날림 발굴

    국보만 17점 '백제 블랙박스'…12시간 만에 날림 발굴 유료

    1971년 백제 제25대 무령왕의 무덤이 약 1500년 만에 발굴된 때로부터 꼭 반세기가 흘렀다. “한국 고고·역사학을 바꾼 기념비적 사건” “되풀이돼선 안 될 실패의 거울”로 동시 조명되는 무령왕릉 발굴을 통해 문화재 발굴 및 보존과학 50년사를 3회에 걸쳐 돌아본다. “무령왕릉에선 총 17점의 국보가 나왔는데, 단일 무덤에서 이렇게 나온 경우가 없죠. 그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