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명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뒤엉켜 춤판, 산행 뒤 술판…불안한 가을

    뒤엉켜 춤판, 산행 뒤 술판…불안한 가을 유료

    ...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매주 일요일 정문으로 들어가는 버스 진입을 막고 있다. 하지만 후문과 보도를 통해 캠퍼스 내 관악산으로 진입하는 등산객을 막기는 역부족이다. 이날 고교 동창 세 명과 관악산을 찾았다는 최모(56)씨는 “등산은 야외활동이다 보니 실내활동보다 상대적으로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낮다”며 “마스크를 잘 착용했으니 걱정하지 말라”고 말했다. 산행이 방역 수칙에 ...
  • 뒤엉켜 춤판, 산행 뒤 술판…불안한 가을

    뒤엉켜 춤판, 산행 뒤 술판…불안한 가을 유료

    ...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매주 일요일 정문으로 들어가는 버스 진입을 막고 있다. 하지만 후문과 보도를 통해 캠퍼스 내 관악산으로 진입하는 등산객을 막기는 역부족이다. 이날 고교 동창 세 명과 관악산을 찾았다는 최모(56)씨는 “등산은 야외활동이다 보니 실내활동보다 상대적으로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낮다”며 “마스크를 잘 착용했으니 걱정하지 말라”고 말했다. 산행이 방역 수칙에 ...
  • “세계최고 원전기술 죽는다” 원자력 전공 학생들 1인 시위

    “세계최고 원전기술 죽는다” 원자력 전공 학생들 1인 시위 유료

    ... 지난해 12월 전공을 선택한 학생 중에도 원자력 관련 전공 지원자는 7명에 그쳤다. 탈원전 정책 시행 전인 2016년에만 해도 한 해 지원자는 22명에 달했다. 하지만 정책 추진 이후인 2017년 9명으로 급감한 데 이어 2018년과 지난해에도 각각 5명과 4명으로 감소세가 이어졌다. 대전=김방현 기자 kim.banghyu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