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망각의 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세정의 시선] 문재인 총선, 시진핑 중국몽, 아베 올림픽…뭣이 중헌디?

    [장세정의 선] 문재인 총선, 진핑 중국몽, 아베 올림픽…뭣이 중헌디? 유료

    ... 한ㆍ중ㆍ일의 최고 지도자들은 이번 신종 코로나 사태 대응에 실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왼쪽부터 진핑 중국 국가주석, 문재인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중앙포토] "지구에서 인간의 지속적인 ... 역설했다. 군주는 배이고, 백성은 배를 띄우는 물이다. 권력이 오만해져 민본(民本)주의 정신을 망각하면 아무리 큰 배라도 물에 뒤집어질 수 있다. 권력보다 사람이 먼저다. 장세정 논설위원 ...
  • 납치된 중 민항기, 춘천 불시착…2만여 명 사형 '옌따'를 부르다

    납치된 중 민항기, 춘천 불시착…2만여 명 사형 '옌따'를 부르다 유료

    ... 찼다. 글과 말을 앞세운 '홍위병 운동'은 오래가지 않았다. 상하이에서 무투(武鬪·무장투쟁)가 작되자 온 나라가 따라 했다. 몽둥이가 춤을 추더니 총과 수류탄이 등장하고, 심한 곳은 장갑차까지 ... 부모 앞으로 남긴 내용은 간단했다. “나는 생업을 위해 먼 곳으로 떠납니다. 저를 영원히 망각하시기 바랍니다.” 안궈루이는 대경실색했다. 짚히는 바가 있었다. 원장에게 보고했다. 놀라기는 ...
  • 납치된 중 민항기, 춘천 불시착…2만여 명 사형 '옌따'를 부르다

    납치된 중 민항기, 춘천 불시착…2만여 명 사형 '옌따'를 부르다 유료

    ... 찼다. 글과 말을 앞세운 '홍위병 운동'은 오래가지 않았다. 상하이에서 무투(武鬪·무장투쟁)가 작되자 온 나라가 따라 했다. 몽둥이가 춤을 추더니 총과 수류탄이 등장하고, 심한 곳은 장갑차까지 ... 부모 앞으로 남긴 내용은 간단했다. “나는 생업을 위해 먼 곳으로 떠납니다. 저를 영원히 망각하시기 바랍니다.” 안궈루이는 대경실색했다. 짚히는 바가 있었다. 원장에게 보고했다. 놀라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