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말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슈IS]'반의반', 조기 종영을 특급처방으로 둘러대는 조잡한 변명

    [이슈IS]'반의반', 조기 종영을 특급처방으로 둘러대는 조잡한 변명 유료

    ... 특급 처방으로 회차를 12회로 압축해 스토리의 속도감을 높이기로 결정했습니다. 현재 채수빈(한서우 역)을 향한 정해인(하원 역)의 달콤한 변화가 시작되면서 두 사람의 로맨스에 속도감이 붙을 전망입니다. '반의반'을 사랑해주시는 시청자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드리며, 마지막까지 시청자분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이상언의 시시각각] '보수집권플랜'은 있는가

    [이상언의 시시각각] '보수집권플랜'은 있는가 유료

    ...언 논설위원 “OOO 집권 시기가 우리에게 낙담과 탄식, 분노의 계절만이어서는 안 된다는 거군요. 오히려 우리가 왜 권력을 잃었는가를 성찰해 보고 재집권을 준비할 시기로 만들어야 한다는 말씀이시죠?” “아주 소중한 시기죠. 정권을 빼앗긴 것을 억울하게 생각하고, 정치적 민주주의의 후퇴에 분개하면서 '저 나쁜 놈들!'이라고 울분을 토하는 데 그쳐서는 의미가 없어요. …지금부터 ...
  • 김종인, 세월호 막말 차명진 제명 지시

    김종인, 세월호 막말 차명진 제명 지시 유료

    ... 또다시 막말 프레임을 씌워서 저를 매도하고 있다”고 주장했지만 당은 이를 수용하지 않았다. 황교안 대표는 이날 밤 '황교안TV'에 출연해 “차명진 후보의 발언은 매우 부적절하고 또 잘못된 인식이라는 점을 이 자리에서 분명히 말씀드린다”며 “마음의 고통을 느끼셨을 모든 분들께 깊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손국희·홍지유 기자 9key@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