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만수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경우의 수' 10년 모솔 vs 10년 연애 청춘 로맨스! 포스터 공개

    '경우의 수' 10년 모솔 vs 10년 연애 청춘 로맨스! 포스터 공개

    ... 커플에게도 원치 않던 변화의 순간이 예고된다. 표지훈, 안은진, 최찬호, 백수민은 개성 넘치는 청춘들의 모습을 각기 다른 색깔로 그려낸다. 훈훈한 매력으로 사랑받는 표지훈은 '열정 만수르' 청춘 진상혁을 연기한다. 진상혁은 아르바이트로 시작해 푸드트럭을 거쳐, 주점 '오늘밤'을 인수한 노력파 청춘이다. 실없는 농담으로 친구들에게 구박을 받아도 그저 ...
  • '경우의 수' 표지훈X백수민, 현실판 '톰과 제리' 케미 예고

    '경우의 수' 표지훈X백수민, 현실판 '톰과 제리' 케미 예고

    ... 에피소드로 가득할 예정이다. 표지훈은 친구들의 아지트를 책임지는 '오늘밤' 사장 진상혁으로 분한다. 성실함을 밑천삼아 장사에 '올인'한 그는 그야말로 '열정 만수르' 청춘이다. 망해가던 가게를 인수해 친구들을 주 고객으로 장사하고 있지만, 나름의 계획으로 삶을 꾸려나가는 인물. 특히 친구들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의리파다. 현실 '남사친'의 ...
  • '챔스 동반 탈락' 펩+메시, 맨시티서 재결합할까

    '챔스 동반 탈락' 펩+메시, 맨시티서 재결합할까

    ... 맨시티가 영입경쟁에 가장 앞서 있다. 맨시티는 에티하드 스타디움(맨시티 홈구장)에 메시를 데려와 과르디올라와 재결합 시키기 위해 무슨 일이든지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아랍에미리트 석유재벌 셰이크 만수르가 구단주인 맨시티는 '오일머니'가 두둑하다. 올해 32세 메시는 도전 앞에 직면해있다. 그는 올 시즌 무관에 그친 데 이어 챔피언스리그에서 뮌헨을 상대로 굴욕적인 패배를 당했다. 메시는 ...
  •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 옹성우X신예은 등 대세 배우 총집합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 옹성우X신예은 등 대세 배우 총집합

    ... 훈훈하고 친근한 매력으로 사랑받는 표지훈은 '남사친'의 정석과도 같은 캐릭터 '진상혁'을 연기한다. 주점 '오늘밤'을 운영하는 진상혁은 '열정 만수르' 청춘이다. 친구들의 갖은 구박도 웃고 넘기는 그는 성격 좋은 긍정왕. 가끔 '초딩' 같아 보일 때도 있지만, 친구들에 대한 애정만큼은 남다른 의리파다. '호텔 델루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호날두가 아니었네, 최고 갑부 축구선수는 왕자님

    호날두가 아니었네, 최고 갑부 축구선수는 왕자님 유료

    ... 소속팀 레스터시티의 태국인 구단주 아이야왓 스리바다나프라바의 재산(60억 달러·7조원)보다 3배 많다. 프리미어리그 구단주 20명 중 그를 능가하는 부호는 맨체스터시티 소유주 셰이크 만수르(300억 달러·36조원) 뿐이다. 부자 축구선수 톱5 (스페인 마르카 선정) 레스터시티 1군 진입에 도전 중인 파이크 볼키아(가운데). [사진 레스터시티 홈페이지] 브루나이 왕자 ...
  • 포체티노가 뉴캐슬 맡으면, 손흥민 따라갈까

    포체티노가 뉴캐슬 맡으면, 손흥민 따라갈까 유료

    ... 컨소시엄을 구성한 영국 사업가 아만다 스테이블리, 영국 부호 루벤 형제가 10%씩 낸다. PIF의 자산 규모는 3200억 파운드(약 484조원)로, 잉글랜드 맨체스터시티 구단주인 만수르 빈 자이드 알 나흐얀(50·아랍에미리트) 자산(34조원)의 10배가 넘는다. PIF의 회장은 무함마드 빈 살만(35) 사우디 왕세자다. 차기 왕위 승계자이자, 사우디 국영 석유회사인 아람코 ...
  • 포체티노가 뉴캐슬 맡으면, 손흥민 따라갈까

    포체티노가 뉴캐슬 맡으면, 손흥민 따라갈까 유료

    ... 컨소시엄을 구성한 영국 사업가 아만다 스테이블리, 영국 부호 루벤 형제가 10%씩 낸다. PIF의 자산 규모는 3200억 파운드(약 484조원)로, 잉글랜드 맨체스터시티 구단주인 만수르 빈 자이드 알 나흐얀(50·아랍에미리트) 자산(34조원)의 10배가 넘는다. PIF의 회장은 무함마드 빈 살만(35) 사우디 왕세자다. 차기 왕위 승계자이자, 사우디 국영 석유회사인 아람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