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막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②] '정직한 후보' 라미란 "정직한 정치인보다 현명한 정치인이 필요해"

    [인터뷰②] '정직한 후보' 라미란 "정직한 정치인보다 현명한 정치인이 필요해" 유료

    ... 두려움은 없다. '욕할 거면 욕하고. 어쩔 수 없어'라며 살았다. 거짓말을 못하게 된다고 해도 별반 다를 게 없을 것 같다." -1500만 관객 공약으로 총선에 나가겠다고 했는데. "막말을 하는 캐릭터다 보니까, 막 말한 거다. 만약 된다면, '뻥이었다'고 대국민 사과하고, 제작사 대표님이 삭발하기로 했다.(웃음)"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
  • [박재현의 시선] 청와대 민정수석의 직무유기

    [박재현의 시선] 청와대 민정수석의 직무유기 유료

    ... 정말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권력의 단맛이 공감 능력을 저하시키고 있는 것 같다고 했다. 자신의 기소가 부당하다며 검찰총장을 향해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 1호 수사 대상'이라고 막말을 퍼붓었던 최강욱 공직기강비서관의 배짱은 어디서 나온 것일까. 벼락출세를 하면서 이성을 잃은 것인가. 그의 상관인 김조원 민정수석의 존재감은 그 어디에서도 찾아보기 어렵다. 김 수석이 ...
  • [사설] 김경수 유죄 심증 밝히고도 선고 연기…총선 의식했나 유료

    ... 사법농단이 있었다고 폭로한 판사들은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기 위한 재판이 채 끝나기도 전 총선에 나가겠다며 민주당에 줄줄이 입당 중이다. 자신들과 견해가 다른 법관들에게 '적폐 따까리'라고 막말을 해대는 풍토에서 재판이 공정하다고 어떻게 신뢰할 수 있겠는가. 다음 달 인사를 앞두고 “정치적 성향을 중시하는 법원은 더 이상 미래가 없다”며 수십 명의 판사가 사의를 표명하는 상황은 법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