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쓰야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타이거 우즈, 차량 전복 사고 후 SNS로 근황 첫 공개

    타이거 우즈, 차량 전복 사고 후 SNS로 근황 첫 공개 유료

    ... 이어 양 손에 목발을 짚고 환하게 웃어 보였다. 옆에는 반려견 '벅스'가 함께 했다. 그가 직접 자신의 근황을 알린 건 처음이다. 차량 전복 사고 후 우즈는 마스터스 대회에 우승한 마쓰야마 히데키(29·일본)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하는 등 여러 차례 자신의 의견을 밝혔지만 사진을 공개한 건 처음이다. 우즈가 사진과 함께 올린 글에는 “기대보다 순조롭게 재활 중”이라면서 “충실한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백 마디 말 대신한 마쓰아먀 캐디의 인사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백 마디 말 대신한 마쓰아먀 캐디의 인사 유료

    18번 홀 깃대에 고개숙여 인사하는 마쓰야마 히데키의 캐디 하야후지 쇼타. [사진 PGA]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챔피언은 우승컵을 가져간다. 캐디도 챙기는 게 있다. 18번 홀 깃발을 가져가는 게 전통이다. 마스터스 우승자는 그린재킷을 받고, 그의 캐디는 대회 때 입었던 흰색 점프수트를 갖는다. 그냥 가져가면 안 되고, 일단 반납했다가 “우승을 기념하고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백 마디 말 대신한 마쓰아먀 캐디의 인사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백 마디 말 대신한 마쓰아먀 캐디의 인사 유료

    18번 홀 깃대에 고개숙여 인사하는 마쓰야마 히데키의 캐디 하야후지 쇼타. [사진 PGA]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챔피언은 우승컵을 가져간다. 캐디도 챙기는 게 있다. 18번 홀 깃발을 가져가는 게 전통이다. 마스터스 우승자는 그린재킷을 받고, 그의 캐디는 대회 때 입었던 흰색 점프수트를 갖는다. 그냥 가져가면 안 되고, 일단 반납했다가 “우승을 기념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