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릿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집값' 아닌 '집' 이야기는 언제쯤

    '집값' 아닌 '집' 이야기는 언제쯤 유료

    ... 철거될 예정이다. '아파트 키즈'의 고향도 30여 년 만에 사라진다. 그들은 뿌리가 사라지는 것 같은 상실감을 느낀다고 했다. 왜 우리는 고향을 부수며 사는 걸까. 격월간 문학 잡지 '릿터' 4호를 읽다 실마리를 찾았다. 민음사에서 발간하는 잡지의 이번 호 주제는 '부동산크리피 '다. '크리피(creepy)'의 사전적 정의는 '오싹한' '기이한' 등이다. 제목처럼 기이한 부동산의 ...
  • 마음씨 좋은 줄 알았던 집주인이 스토커?

    마음씨 좋은 줄 알았던 집주인이 스토커? 유료

    부동산크리피. 영어 단어 '크리피(creepy)'가 '오싹한' '기이한'을 뜻하니, '으스스한 부동산' '기이한 부동산'쯤으로 해석되는 조어(造語)다. 격월간 문예지 '릿터' 4호(2·3월 분·사진)의 특집 제목이다. 문학잡지로는 이례적으로 문학 바깥 실생활 소재인 부동산을 특집으로 다뤘다. 특집에는 모두 9개의 글이 실려 있다. 소설가 4명(이주란·조남주·정아은·황현진)이 ...
  • [이달의 예술 - 문학] 책임과 용서에 대한 아픈 우화

    [이달의 예술 - 문학] 책임과 용서에 대한 아픈 우화 유료

    신형철 문학평론가·조선대 교수 새로 창간된 격월간 문학잡지 『릿터』(민음사) 8·9월호에는 김애란의 신작 단편소설 '노찬성과 에반'이 실려 있다. 2년 전 아버지를 교통사고로 잃고 할머니와 둘이 사는 주인공 소년의 이름은 노찬성이다. 암환자였던 아버지가 고의로 낸 사고로 의심받아 유족은 보험금을 못 받았다. 홀로 손자를 키우는 할머니는 가끔 “주여, 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