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리딩뱅크 지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KB금융 2년 연속 3조원대 순익…리딩뱅크 지위는 빨간불

    KB금융 2년 연속 3조원대 순익…리딩뱅크 지위는 빨간불

    KB금융지주가 2년 연속 3조 원대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하지만 지난해 순이익 규모는 2017년보다 8% 넘게 감소하면서 리딩뱅크 자리 지키기에 빨간불이 켜졌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KB금융은 지난해 3조696억원의 순이익(연결재무제표 기준)을 올렸다고 공시했다. 2017년(3조3434억원)보다는 8.2% 줄었다. ...
  • 신한금융, 오렌지라이프 자회사 편입…업계 지각변동 예고(종합)

    신한금융, 오렌지라이프 자회사 편입…업계 지각변동 예고(종합)

    ... ING생명)를 14번째 자회사로 품에 안았다. 국내 보험업계의 판도 변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리딩뱅크 자리를 둘러싼 지주사간 경쟁도 불붙을 전망이다. 금융위원회는 16일 정례회의를 열고 신한금융그룹이 ... 73%에 달할 만큼 은행 의존도가 높은 편이다. 비은행 부문 강화로 KB금융에 내줬던 국내 리딩뱅크 지위에 한발짝 다가서게 된 셈이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2020 스마트 프로젝트'의 ...
  • 계속되는 '금융대장株' 전쟁…KB금융 vs. 신한지주

    계속되는 '금융대장株' 전쟁…KB금융 vs. 신한지주

    ... 전략이 더욱 중요한 시기가 됐다"며 "수익성 유지 및 개선을 위해서는 기존 비은행 자회사의 경쟁력 강화 또는 인수합병 등이 필요할 전망이다"고 말했다. 은경완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신한지주가 진정한 리딩뱅크 지위를 탈환하기 위해서는 인수합병(M&A) 관련 작업 마무리 및 그룹 수익성 제고 여부 확인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hahaha@newsis.com
  • 기업은행, 中企대출 150조 달성…국내 은행 중 처음

    기업은행, 中企대출 150조 달성…국내 은행 중 처음

    ... 2006년에 50조원, 2012년에 100조원을 넘었다. 기업은행의 중기대출은 올 들어 8월까지 약 7조6000억원 증가했다. 8월말 기준 중기대출 점유비는 22.6%(원화대출 기준)로 중기대출 시장의 리딩뱅크 지위를 지키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창립 이후 단 한 번의 인수합병 없이 자력으로 이룬 성과일 뿐만 아니라 다른 은행들의 중기대출 확대와 우량 중소기업 유치 경쟁 속에서 달성했기 때문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은행이 장사 잘해 … KB금융 순익 '3조 클럽' 가입

    은행이 장사 잘해 … KB금융 순익 '3조 클럽' 가입 유료

    금융그룹들이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 잔치를 벌였다. 특히, KB금융그룹은 3조원이 넘는 순이익을 기록했다. 2012년 국제회계기준(IFRS) 도입 이후 처음으로 신한금융지주를 누르고 '리딩뱅크' 지위를 탈환했다. KB그룹은 지난해 3조3119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2016년(2조1437억원)보다 54.5% 증가한 수치다. 순이자이익이 7조7100억원으로 ...
  • 은행이 장사 잘해 … KB금융 순익 '3조 클럽' 가입

    은행이 장사 잘해 … KB금융 순익 '3조 클럽' 가입 유료

    금융그룹들이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 잔치를 벌였다. 특히, KB금융그룹은 3조원이 넘는 순이익을 기록했다. 2012년 국제회계기준(IFRS) 도입 이후 처음으로 신한금융지주를 누르고 '리딩뱅크' 지위를 탈환했다. KB그룹은 지난해 3조3119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2016년(2조1437억원)보다 54.5% 증가한 수치다. 순이자이익이 7조7100억원으로 ...
  • [브랜드가 경쟁력이다] 19개국 140개에 이르는 해외 네트워크 구축

    [브랜드가 경쟁력이다] 19개국 140개에 이르는 해외 네트워크 구축 유료

    ... 신한은행은 고객의 든든한 신뢰와 모든 임직원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경영 전반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두며 국내 리딩뱅크의 위상을 굳건히 지켰다. 글로벌 현지법인 손익 증가와 효과적인 비용 절감으로 5년 연속 은행권 최고 수익성을 지속했다. 또 선제적이고 종합적인 리스크관리로 건전성 1등 은행의 지위를 지켜내면서 균형 있게 발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지난 해 조용병 행장 취임 후 미래 성장시장에서 차별적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