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르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격전지 르포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르포] 도심은 바이든, 외곽엔 트럼프 깃발...단 1%P 전쟁터 된 이곳

    [르포] 도심은 바이든, 외곽엔 트럼프 깃발...단 1%P 전쟁터 된 이곳 유료

    26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의 중소도시 개스토니아 곳곳에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깃발들이 나부끼고 있다. [이광조 JTBC 영상기자] 26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남서부의 중소 도시 개스토니아. 주유소와 패스트푸드점이 몰려 있는 중심가 네거리 한 쪽의 가게에 각양각색의 '트럼프 깃발'들이 나부끼고 있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 [김동호의 세계 경제 전망] 누가 당선되든 '미국 경제 우선주의' 계속된다

    [김동호의 세계 경제 전망] 누가 당선되든 '미국 경제 우선주의' 계속된다 유료

    ... 큰 틀에서는 부의 불균형 완화가 핵심 이슈가 되고 있다. 양극화 불만 커지는 미국 경제 서부의 간판 도시 샌프란시스코로 가보자. 그중에도 텐더로인(Tenderloin)이다. NYT의 르포에 따르면 길거리 음악으로 유명한 이곳은 샌프란시스코에서 가장 위험한 지역으로 꼽힌다. 소매치기가 난무하고 강도와 폭력, 마약과 매춘이 빈발한다. 시 당국과 경찰의 단속도 역부족이라는 게 NYT의 ...
  • [르포] 트럼프 유세장 새벽4시부터 긴줄 "사회주의 막으러 왔다"

    [르포] 트럼프 유세장 새벽4시부터 긴줄 "사회주의 막으러 왔다" 유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대표적 경합주인 미시간주에서 유세를 개최했다. [머스키건=박현영 특파원] 미국 대통령 선거를 17일 앞둔 17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격전지 두 곳, 미시간주와 위스콘신주에 연달아 출격했다. 전날엔 민주당 대선 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미시간을 찾았다. 지난 14일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