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르반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자동차] 590마력에 제로백 3.9초… 수퍼카 버금가는 괴력 발산

    [자동차] 590마력에 제로백 3.9초… 수퍼카 버금가는 괴력 발산 유료

    마세라티의 레이싱 DNA를 확실히 표출한 르반떼 트로페오. 강인한 외관 속에 강력한 동력 성능을 숨겼다. SUV에서 느낄 수 없는 민첩한 움직임 뿐 아니라 호화스런 구성으로 가득 찬 수퍼 럭셔리 SUV로 분류된다. [사진 마세라티] 마세라티는 레이싱에 뿌리를 둔 럭셔리 브랜드다. 1920년대 16기통 엔진으로 280마력을 발휘하는 레이싱카 'V4'를 개발해 ...
  • [2020 올해의 차] V8 엔진 특유의 민첩한 성능 발휘… 초고성능 럭셔리 SUV의 결정체

    [2020 올해의 차] V8 엔진 특유의 민첩한 성능 발휘… 초고성능 럭셔리 SUV의 결정체 유료

    올해의 차 '퍼포먼스' 부문을 거머쥔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는 빠른 엔진의 반응, 크기와 무게의 한계를 넘어선 핸들링 성능으로 심사위원들을 사로잡았다. [사진 마세라티] '수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까지 출전한 이번 COTY에는 유난히 고성능 차가 많았다. 그 속에서 '올해의 퍼포먼스' 부문을 가져간 모델은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였다. 3년 연속 '올해의 ...
  • [2020 올해의 차] 현대차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올해의 차' 수상 저력 과시

    [2020 올해의 차] 현대차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올해의 차' 수상 저력 과시 유료

    ... 고급스러움이 묻어나는 큰 크기, 고가 소재로 마감한 인테리어, 넘치는 파워와 주행 성능까지 일반 대중 브랜드 경쟁자와 확실한 선을 그은 것으로 평가받았다. 우루스와 경쟁했던 마세라티 르반떼트 로페오는 '올해의 퍼포먼스' 상을 챙겼다. 많은 심사위원이 반대의 결과를 예상했지만 심사 현장에서 직접 2대의 차량을 비교 평가한 결과 르반떼트로페오의 주행 성능이 더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