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로열 포트러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동아 챔피언십 우승' 문도엽 "하반기 더 큰 무대 진출 희망"

    '동아 챔피언십 우승' 문도엽 "하반기 더 큰 무대 진출 희망" 유료

    우승 트로피를 든 문도엽. 문도엽(28)은 지난 7월 중순 북아일랜드 로열 포트러시 골프클럽에서 열린 메이저 대회 디오픈에 출전했다. 2라운드 합계 4오버파로 결과는 컷 탈락이었다. 컷 통과 기준인 1오버파에 3타가 모자란 성적이었다. 결과는 아쉬웠지만 문도엽은 디오픈을 통해 골프에 대한 눈을 새롭게 떴다. 올해 초 아시안투어와 일본프로골프투어(JGTO)가 ...
  •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유료

    ... 정도다. 오죽하면 '비와 바람이 없으면 디 오픈이 아니다'란 말도 나왔을까. 22일 북아일랜드 로열 포트러시에서 끝난 제148회 디 오픈 챔피언십에서도 악천후가 선수들을 괴롭혔다. 비바람을 뚫고 ... 좁혀질 수 있다. 가장 큰 차이는 퍼트인데, 4~5m 퍼트 성공률을 높이면 성적이 훨씬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포트러시=성호준 기자 sung.hojun@joongang.co.kr
  •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비·바람도 그를 막을 순 없었다…셰인 로리 15언더파 우승 유료

    ... 정도다. 오죽하면 '비와 바람이 없으면 디 오픈이 아니다'란 말도 나왔을까. 22일 북아일랜드 로열 포트러시에서 끝난 제148회 디 오픈 챔피언십에서도 악천후가 선수들을 괴롭혔다. 비바람을 뚫고 ... 좁혀질 수 있다. 가장 큰 차이는 퍼트인데, 4~5m 퍼트 성공률을 높이면 성적이 훨씬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포트러시=성호준 기자 sung.hoju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