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레드카펫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1단계로 낮추자 돌아온 지역축제…거리두기 '조심조심'

    1단계로 낮추자 돌아온 지역축제…거리두기 '조심조심'

    ... 사실 좀 조심스럽기도 하지만 마스크 잘 쓰고…] 관람객들이 모이는 곳에선 안내 직원들의 제지가 이어졌습니다. [거리 유지 부탁드립니다! 거리 유지 부탁드립니다!] JTBC 핫클릭 개막식도 레드카펫도 없이…'코로나 부산영화제' 개막 '집단 격리' 재활병원서 잇단 추가 감염…"집단 방치" 전 세계 누적 확진자 4천만 명…미국·유럽 확산세 '심각' Copyright by JT...
  • [화보] 엠마 코박, 신이내린 몸매

    [화보] 엠마 코박, 신이내린 몸매

    2020년 10월 23일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제15회 로마영화제 기간에 영화 '보랏'의 레드카펫에 에마 코박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 이인혜, 시스루 드레스 입고 아슬아슬한 하차...교수님? 여신님?

    이인혜, 시스루 드레스 입고 아슬아슬한 하차...교수님? 여신님?

    ... 인스타그램에 "2020 부일영화상, 시상식 사회 볼 때마다 나보다 더 직찍에 민감한 우리 쌤들, 애쓰셨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헤어 메이크업 스태프들의 이름을 해시태그로 달아놓았다. 이어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기 위해, 차에서 내리면서 찍힌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서 이인혜는 화이트 드레스를 입었으며, 우아하면서도 럭셔리한 미모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인혜는 22일 열린 ...
  • 교수 겸 배우 이인혜, 순백의 미모로 부일영화상 밝혀...제자들과 함께 인증샷!

    교수 겸 배우 이인혜, 순백의 미모로 부일영화상 밝혀...제자들과 함께 인증샷!

    이인혜가 순백의 여신 포스를 발산했다. 이인혜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희와 함께여서 좋았다. 제자들과 함께 한 의미 있는 하루"라는 글과 함께 "부일영화상, 경성대학교, 레드카펫, 서포터즈 화상 출연" 등의 해시태그를 달아놓았다. 이어 무대에 올라서 제자들과 함께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인증샷도 게재했다. 이인혜는 배우 겸 교수로 현재 경성대학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5회 BIFF] 코로나19에 절반만 열린 부산국제영화제…그럼에도 뜨겁다(종합)

    [25회 BIFF] 코로나19에 절반만 열린 부산국제영화제…그럼에도 뜨겁다(종합) 유료

    ... 부산국제영화제가 코로나19 팬데믹 가운데서도 21일 개막해 열흘간 관객과 만난다. 영화제 전면 취소까지 거론됐던 상황에서 어렵사리 막을 올린 부산국제영화제는 규모를 대폭 축소해 열린다. 개·폐막식도, 레드카펫도 없는 썰렁한 행사가 됐지만, 영화인들의 열기 만큼은 어느 때보다 뜨겁다. 올해는 68개국 192편의 영화가 초청됐다. 매 해 300편 정도가 상영된 것과 비교하면 대폭 줄어들었다. 상영관 ...
  • 미국 인종차별 고발한 '왓치맨' 에미상 11개 싹쓸이

    미국 인종차별 고발한 '왓치맨' 에미상 11개 싹쓸이 유료

    ... 상속을 둘러싼 막장 다툼을 그린 드라마로, 루퍼트 머독 가문 등을 풍자했다는 평가도 나왔다. 이날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스타들의 레드카펫 행사도 열리지 않았다. 사회자 지미 키멀과 수상자를 호명하는 일부 게스트만 무대에 올랐고 수상자들은 자택 거실이나 정원에서 온라인으로 소감을 밝혔다. 한편 BBC 아메리카 드라마 '킬링 이브(Killing ...
  • [25회 BIFF] "축소 개최 불가피한 선택…취소 가능성 열려 있어"

    [25회 BIFF] "축소 개최 불가피한 선택…취소 가능성 열려 있어" 유료

    ... 2주를 연장해 10월 21일부터 개최하게 됐다. 대단히 고민을 많이 한 결과라는 것 알아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에 따라 올해 부국제는 강력한 방역과 안전한 운영을 위해 개·폐막식과 레드카펫, 야외무대 인사, 오픈토크 등 다양한 부대 행사는 모두 취소하고, 소규모 모임, 리셉션도 일절 진행하지 않는다. 해외 영화 관계자 역시 초청하지 않기로 결정, 상영에만 집중한다. 영화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