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랩터스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기록 깨진 다음날, 별이 되어버린 전설

    기록 깨진 다음날, 별이 되어버린 전설 유료

    ... 제임스가 자신의 기록을 깬 다음날, 브라이언트는 둘째 딸 지아나 브라이언트(14)의 농구 경기를 감독하러 자신의 전용 헬기에 올랐다. 헬기엔 딸의 농구 동료와 그 부모, 오렌지코스트 ... 상영되고, 선수들은 신발에 추모 메시지를 새기고 코트에 나섰다. 또 샌안토니오 스퍼스와 토론토 랩터스의 경기에선 두 모두 '24초' 공격 제한 시간 위반으로 경기를 시작해 브라이언트를 추모하기도 ...
  • '24시간 최선' 등번호 24번 코비…코트의 악바리 스러지다

    '24시간 최선' 등번호 24번 코비…코트의 악바리 스러지다 유료

    ... 27일 미국 텍사스주의 AT&T센터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샌안토니오 스퍼스-토론토 랩터스의 경기. 토론토 선수들은 경기 시작 후 24초간 공격을 하지 않고 '24초 샷클락 바이얼레이션'에 ... 남겼다. “킹 제임스는 계속 전진하고 있다. 내 동생에게 높은 경의를.” LA공항에 소속 레이커스 상징색 조명 비행기에서 내리다가 사고 소식을 접하고 눈물을 쏟은 제임스는 AP통신에 ...
  • 레너드·조지 영입한 LA 클리퍼스 'NBA 파이널서 봐요'

    레너드·조지 영입한 LA 클리퍼스 'NBA 파이널서 봐요' 유료

    ... 인스타그램] 미국 프로농구(NBA)에서 주말에 깜짝 뉴스가 전해졌다. 2018~19시즌 토론토 랩터스의 NBA 파이널 우승 주역 카와이 레너드(28·미국)가 4년간 총액 1억4200만 달러(1663억원)의 ... 파이널에서 평균 28.5점을 몰아쳤다. 당초 자유계약선수(FA) 레너드가 토론토에 남거나, 고향 LA로 향할 거라는 전망이 나왔다. LA의 두 중에서는 르브론 제임스(35·미국)가 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