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람보르기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람보르기니 마스크

    [사진] 람보르기니 마스크 유료

    람보르기니 마스크 람보르기니 마스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도로 확산하고 있는 이탈리아에서 슈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가 자국 공장 생산 라인에서 자동차 대신 의료용 마스크와 보호 장구를 만든다고 2일 밝혔다. 직원들이 마스크를 제작하고 있다. [사진 람보르기니]
  • [2020 올해의 차] 최고속도 305㎞/h 자랑 … 세계에서 가장 강력하고 빠른 '수퍼 SUV'

    [2020 올해의 차] 최고속도 305㎞/h 자랑 … 세계에서 가장 강력하고 빠른 '수퍼 SUV' 유료

    올해의 차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람보르기니 우루스가 '럭셔리' 부문상을 받았다. 디자인, 성능, 소재, 브랜드 이미지, 가격 등 모든 부분을 압도했다. [사진 람보르기니] '2020 중앙일보 올해의 차(Car of the Year·COTY)'에는 유독 초고성능 차량이 많았다. 이중 가장 관심을 끈 차는 처음 참가한 람보르기니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
  • [2020 올해의 차] V8 엔진 특유의 민첩한 성능 발휘… 초고성능 럭셔리 SUV의 결정체

    [2020 올해의 차] V8 엔진 특유의 민첩한 성능 발휘… 초고성능 럭셔리 SUV의 결정체 유료

    ... 차 '퍼포먼스' 부문을 거머쥔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는 빠른 엔진의 반응, 크기와 무게의 한계를 넘어선 핸들링 성능으로 심사위원들을 사로잡았다. [사진 마세라티] '수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까지 출전한 이번 COTY에는 유난히 고성능 차가 많았다. 그 속에서 '올해의 퍼포먼스' 부문을 가져간 모델은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였다. 3년 연속 '올해의 럭셔리'를 수상한 마세라티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