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다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감리교단 고진하 은퇴목사가 참나무·지렁이 숭배하는 까닭

    감리교단 고진하 은퇴목사가 참나무·지렁이 숭배하는 까닭 유료

    ... 고진하 목사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고 목사는 "자신을 모두 태우는 참나무 장작처럼 나도 내 하루의 에너지를 모두 쓰면서 살려고 한다"고 말했다. 고 목사는 인도 북부의 라다크를 여행한 적이 있다. 라다크에서는 사람들이 라크 똥을 연료로 쓴다. 집 지붕에다 라크 똥을 발라서 편 뒤 말린다. 그걸 밥할 때 태워서 연료로 쓴다. 고 목사는 “라다크에는 티베트 사원이 ...
  • 중국선 격투기선수, 인도는 킬러부대…누가 더 셀까

    중국선 격투기선수, 인도는 킬러부대…누가 더 셀까 유료

    35㎏의 물체를 멘 채 40㎞를 쉬지 않고 뛰는 강철 체력의 인도 '가탁 돌격대'. [중국군망·인디안TV 캡처] 지난달 15일 밤 인도 북부 라다크 지역 분쟁지인 갈완계곡에서 중국군과 인도군 600여 명이 충돌해 수십 명의 사상자를 낸 중국과 인도의 국경 충돌 앙금이 가시지 않고 있다. 중국과 인도가 지난달 30일 군단장급 회담을 열어 국경 최전방 부대를 철수시키기로 ...
  • 중국·인도 총기 없이 국경 육탄전, 인도 군인만 20명 사망

    중국·인도 총기 없이 국경 육탄전, 인도 군인만 20명 사망 유료

    인도군 이 17일 차량을 타고 가강기르 지역의 스리나가-라다크 도로를 따라 이동하고 있다. 앞서 15일 라다크의 갈완 계곡에서 인도군과 중국군이 충돌해 인도군 최소 20여명이 사망했다. [AP=연합뉴스] 세계 1, 2위 인구 대국인 중국과 인도가 히말라야 접경지에서 무력 충돌해 인도군 사망자가 최소 20여명 발생했다. 중국군 사상자 수는 알려지지 않았다. 양국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