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이태원 석달 전, 대구 클럽 20대 3명 집단감염 있었다

    [단독] 이태원 석달 전, 대구 클럽 20대 3명 집단감염 있었다 유료

    ... 지난 11일 담화문에서 "분명히 예측 가능했고 예방할 수 있었던 일인만큼 (이태원 클럽발 집단 감염은) 방역 당국의 뼈아픈 실책"이라고 지적했다. 이태원 같은 집단 감염이 터진 뒤에 법석을 것이 아니라 선제적이고 공격적인 검사가 여전히 필요하다. 초·중·고교 등교 수업 등을 추진하기 전에 반드시 이런 사정을 두루 고려해 신중하고 면밀한 정책 결정을 해야 한다. 〈관계기사〉 ...
  • [사설] 오거돈 성추행 사건, 꼬리 자르기보다 진상 규명이 먼저다 유료

    ... 오늘 열리는 당 윤리심판원 회의에서 오 전 시장 제명을 논의할 것이라고 한다. 그러나 이런 조치들은 당연하고도 최소한의 대책일 뿐이다. 당적 제명이 엄청난 희생이나 결단인 양 법석을 일은 아니란 얘기다. 그에 앞서 180석의 의석을 갖게 된 거대 여당에서 왜 이런 상식 이하의 일탈 행위가 끊이지 않는지 근본적인 물음을 던지고 진정성 있는 반성을 해야 할 때다. 돌이켜보면 ...
  • [피플IS] "신원호 불로장생 기원" 정경호, 이것이 '슬기로운 연기생활'

    [피플IS] "신원호 불로장생 기원" 정경호, 이것이 '슬기로운 연기생활' 유료

    ... 버무려지며 보는 재미를 높이고 있다. 정경호 표 사랑스러움이 극에 잘 스며들며 앞으로의 활약에 주목하게 만들고 있다. "신원호 PD가 건강했으면 좋겠다. 불로장생했으면 좋겠다"고 너스레를 정도로 신원호 PD와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내비쳤던 터. 분량보다 캐릭터, 그리고 두터운 신뢰감을 가진 제작진과의 협업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정경호의 '슬기로운 연기생활'이다. 황소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