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염혜란, 국어선생님을 꿈꾸다 배우가 된

    [인터뷰]염혜란, 국어선생님을 꿈꾸다 배우가 된 유료

    ... 알아듣는다. 배우 염혜란(43)이 '동백꽃 필 무렵'으로 활짝 피었다. 그간 필모그래피만 보아도 대단하다.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는 가정 폭력에 시달리는 로 '도깨비'에서는 조카를 구박하는 극악무도한 이모로 '증인'에서는 소름끼치는 반전의 가정부로 '라이프'에서는 깔끔한 일 처리 능력의 비서를 맡았다. ...
  • [양성희 논설위원이 간다] 펭수에게 성별을 물어보지 말라

    [양성희 논설위원이 간다] 펭수에게 성별을 물어보지 말라 유료

    ... 바티칸이 성 유동성 개념으로 인한 혼돈을 비판하고 나섰다. 그러나 성 역할의 고정 관념 깨기, '젠더는 사회적 구성물'이라는 인식이 가져오는 사회적 변화를 되돌리기는 쉽지 않아 보인다. 7세 , 3세 아들을 키우고 있는 워킹맘 박현정(38)씨는 “여자아이는 핑크와 인형 장난감, 남자아이는 블루와 총 같은 전형성을 깨려는 부모들이 많다. 성 중립 육아가 오히려 상대 성에 대해 이해를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LPGA 정글 속 '초식동물' 곽민서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LPGA 정글 속 '초식동물' 곽민서 유료

    ... 곽민서(29)에게 기회가 있었다. 그런데 곽민서는 수웨일링에게 “괜찮아, 긴장하지 말고 평소대로 파만 하고 나가면 돼”라고 조언했다. 수웨일링은 안정을 찾았고 우승했다. 곽민서의 어머니는 “의 마음이 너무 여리다. 그런 일이 처음도 아니다”라고 했다. 2011년 2부 투어 이글 클래식 때다. 곽민서는 모 마틴(미국)과 챔피언조에서 경기했는데 졌다. 그런데 자기가 우승한 것처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