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디지털 찬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e글중심] 곰탕집 성추행과 제주 해군기지

    [e글중심] 곰탕집 성추행과 제주 해군기지 유료

    e글중심 사회적 논란이 되는 사안에 청와대도 입장을 밝힐 수 있다. 계층·이익집단 간 찬반 의견이 격렬하게 부딪치는 사회적 갈등은 국회와 청와대의 현명한 개입으로 정치적 해결 과정을 ... 충돌한 사건이었다. 33만 명이 넘는 네티즌이 서명하자 청와대가 답변했다.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12일 “2심 재판이 진행되는 사건에 대해 청와대가 언급하는 것은 삼권분립 원칙에 ...
  • 난민협약 탈퇴 힘들고 난민법 폐지도 어려워 … 깐깐한 심사가 대안

    난민협약 탈퇴 힘들고 난민법 폐지도 어려워 … 깐깐한 심사가 대안 유료

    ... 간극을 좁히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박 장관과 방송에 함께 출연한 청와대 정혜승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상해임시정부도 일제의 박해를 피해 중국으로 건너간 정치적 난민이 수립한 망명정부였다”며 ... 많은 숫자를 수용해선 안 된다는 시각이 깔려 있는 것 같다”며 “난민을 받을지 안 받을지는 찬반 토론을 통해 결정할 문제라기보다 정부가 국민에게 설명을 잘하는 게 중요한 문제”라고 말했다. ...
  • [논설위원이 간다]"가짜 난민이 형님을 죽였다" vs "난민 목소리 들어달라"

    [논설위원이 간다]"가짜 난민이 형님을 죽였다" vs "난민 목소리 들어달라" 유료

    ... 국적자들이 제주에 몰려와 법무부 산하 제주 출입국·외국인청에 난민 신청을 하면서 한국 사회는 찬반 논란의 소용돌이에 휘말려 들었다. 난민 신청자를 바라보는 국민의 시선은 극과 극으로 갈린다. ...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세정 논설위원 장세정 논설위원 zhang@joongang.co.kr ※김혜원 인턴기자가 이 기사의 디지털 영상 편집 작업에 참여했습니다.